본문 바로가기

'소녀시대 태연 동생' 하연 데뷔곡 만든 작곡가의 놀라운 정체

중앙일보 2020.10.08 10:58
가수 하연. 사진 엔터아츠

가수 하연. 사진 엔터아츠

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의 친동생인 하연이 AI(인공지능) 작곡가가 만든 곡으로 데뷔해 화제다. 
 
8일 지스트(광주과학기술원)에 따르면 지스트 AI대학원의 안창욱 교수팀이 개발한 국내 유일 AI 작곡가가 만든 곡으로 신인가수 하연이 지난 7일 데뷔했다. 
 
하연은 안 교수팀이 개발한 AI 작곡가 EvoM(이봄)이 작·편곡한 곡을 바탕으로 프로듀서 누보(NUVO)와 협업을 해 본인이 직접 작사한 노래를 데뷔 싱글 앨범 '아이즈 온 유(Eyes on you)'에 담았다. 
 
안창욱 교수는 "기존 가수들이 인공지능과 협업해 음원을 발매한 경우는 종종 있었으나 이번처럼 인공지능의 곡을 통해 실제 가수가 정식 데뷔한 것은 세계 최초"라고 밝혔다. 
 
안 교수는 "AI 작곡가가 극복해야 할 장애물들이 아직 남아있다"면서도 "하지만 AI 작곡가와의 협업을 원하는 음악가들이 점차 늘어나고 있다는 점은 분명 긍정적 신호"라고 말했다. 
 
안 교수는 음악 이론에 AI 기술을 접목하며 국내 최초 AI 작곡가 EvoM을 개발했다. 유튜브 채널 '뮤지아(Musia)'를 통해 AI 음악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태연은 동생이 정식 가수로서 첫발을 내디딘 것을 응원했다. 그는 음원 발표 당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하연이 발매한 '아이즈 온 유'의 뮤직비디오를 게재하며 "축하해 내 동생"이라는 글을 남겼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