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천 로봇·무인 이동체 산업 혁신성장기반 마련하자” 비대면 세미나

중앙일보 2020.10.06 15:23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인천연구원, 인천대학교, 인천테크노파크 로봇산업센터와 함께 ‘제2회 로봇·무인이동체 분야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산업혁신 아카데미’를 6일 줌(ZOOM) 화상 프로그램을 이용한 비대면 세미나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인천지역의 로봇, 드론, 물류 등 무인이동체 관련 기업을 대상으로 연관산업의 정부 정책 및 시장 동향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산·학·관·연 네트워크 구축 및 협력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인천지역 로봇 및 무인이동체 산업 및 관련 물류산업의 혁신성장 기반을 조성하는 의미 있는 자리였다는 평가다.  
 
행사에서 ‘로봇산업 육성정책’을 주제로 추상현 인천테크노파크 로봇산업센터장이 로봇산업 동향 및 정부 정책과 주요사업 방향을 소개했고 송상화 인천대학교 물류대학원 교수는 ‘물류로봇의 산업 응용 동향 및 시사점’을 주제로 물류산업에서의 로봇 도입 필요성, 국내외 사례 및 향후 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또 강창묵 인천대학교 교수는 ‘무인 이동체 핵심기술(물류로봇 중심)’을 주제로 드론과 로봇의 공통기술이나 인지·판단·제어 핵심기술을 발표했다. 곽연준 ㈜아덴트로봇 대표는 산업현장 중심의 ‘스마트 물류의 현황 및 필요성’에 대해 소개했다.  
 
로봇·무인이동체 분야 IFEZ 산업혁신 아카데미를 책임지고 있는 박동삼 인천대학교 교수는 “스마트공장은 제조업 같은 전통 산업에 인공지능,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로봇 등을 결합, 생산시설들을 네트워크화하고 지능형 생산시스템을 갖춘 진화된 공장으로 로봇이나 무인이동체 기술은 스마트 공장의 가장 기본이 되는 핵심기술”이라며 “이번 세미나가 물류 관련 중소기업의 기술개발과 로봇 등의 효율적 활용방안을 찾는데 큰 도움을 줬다.”고 강조했다.
 
IFEZ 산업혁신 아카데미는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연구원, 인천대 산학협력단 3개 기관이 상호 협력, 5대 사업 분야(스마트시티/에너지, 바이오/헬스케어, 스마트 마이스, 로봇/무인이동체, 전통제조사업)를 중심으로 각 산업분야 전문가를 초청, 아카데미를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다.
 
이를 통해 참가자들의 협력과 정보 공유 및 네트워킹 등을 통해 IFEZ 내 입주기업들의 산학연 협력기반을 마련,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과 혁신역량 강화를 도모하고 있으며 이번이 네 번째 아카데미 사업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