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랑방] 사랑정원, 탈북민-다문화 청소년 대상 치유의 시간

중앙일보 2020.10.05 11:24

소외계층 후원단체 사랑정원(이사장 김선애)이 10일 서울 혜화아트센터에서 북한이탈주민, 다문화가정 청소년들 대상으로 꽃과 음악을 통한 치유의 시간을 가진다.
 
꽃누르미(압화) 대표작가 백미경 명인이 재능기부 하고 포항우리병원(원장 최건), 루이앤레이(대표 김시은) 등 기업들도 참여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