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위장막에 QR코드 달고 나타난 GV70…어떤 차길래

중앙일보 2020.09.29 14:34
현대자동차가 고급 승용차 브랜드 제네시스의 첫 중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량) 모델 ‘GV70’의 모습을 29일 공개했다. 촘촘한 격자 문양의 위장막을 쓴 모습이다. 특히 GV70의 위장 필름에는 QR코드가 표시돼 있다. 스마트폰을 이용해 이 차량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제네시스는 29일 위장 필름으로 감싼 GV70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사진 제네시스]

제네시스는 29일 위장 필름으로 감싼 GV70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사진 제네시스]

 
이날 공개된 GV70은 출시 전 시험주행용 차량 모습이다. 현대차에 따르면 문양은 ‘지-매트릭스(G-Matrix)’라 불리는 제네시스 고유의 디자인 패턴이다. 이 차량은 앞으로 약 한 달간 전국 도로에서 시험 주행을 한다. 이날 공개된 지-매트릭스 패턴은 앞으로 출시되는 GV70의 내ㆍ외장 디자인에도 일부 적용된다고 현대차 관계자는 전했다.
 
'지-매트릭스(G-Matrix)' 패턴. [사진 제네시스]

'지-매트릭스(G-Matrix)' 패턴. [사진 제네시스]

GV70은 올해 1월 출시된 GV80보다 한 체급 작은 모델로 제네시스에서 출시하는 두번째 SUV다. 그간 국내 고급 중형 SUV 시장을 누벼왔던 수입차 벤츠 GLE, BMW X5, 아우디 Q5 등과 경쟁하게 된다.
 
문병주 기자 moon.byungj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