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건강한 우리집] 질 건강에 도움 줄 수 있는 유산균

중앙일보 2020.09.29 00:06 Week& 3면 지면보기

일교차가 커 인체 면역력이 떨어지는 가을 환절기에는 여성 질환에 주의해야 한다. 일반적으로 일상 불편함이 크지 않으면 특별한 조치를 취하지 않고 방치하기 쉽다. 여성 질환의 경우 오래 방치하면 골반염·자궁내막염 등으로 악화할 수 있다.
 

유한양행 ‘엘레나’

유한양행의 건강기능식품 ‘엘레나’(사진)는 여성 유산균 증식을 통해 질 내 건강한 환경을 만들어주는 방식으로 여성의 질 건강에 도움을 주는 제품이다. 엘레나는 국내 최초로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질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기능성을 인정받은 원료 유렉스(UREX) 프로바이오틱스를 함유하고 있다. 여성을 대상으로 한 12건의 인체 적용시험에서 질 내 균총의 정상적인 회복을 돕는 효과를 입증했다.
 
엘레나에 함유된 UREX 프로바이오틱스는 인체에서 분리된 상호보완적인 두 종류의 락토버실러스 특허 균주인 ‘R-1’과 ‘RC14’를 배합해 만들었다. 글로벌 3대 유산균 전문 기업인 덴마크 크리스찬한센에서 개발했다.  UREX 프로바이오틱스는 건강한 여성의 요도·질에서 서식하는 유익균을 분리한 것으로, 소장 및 여성의 질 점막에 정착해 여성 건강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익균 증식을 통해 여성의 질 건강과 배변 활동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위산·담즙에 파괴되지 않고 소화기관을 통과한 다음 항문에서 회음부를 거쳐 질 내부에 자연스럽게 정착해 질 내 유익균 증식을 돕는다. 특히 장에서만 증식하는 일부 프로바이오틱스와 달리 UREX 프로바이오틱스는 질까지 이동·증식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희대병원 산부인과 이슬기 교수는 “건강한 질 내 환경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유익균을 건강기능식품 등으로 보충하는 것이 필요하다. 그러면 유해균 증식을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여기에 충분한 휴식과 영양 섭취 등 규칙적인 생활습관이 필요하다.
 
엘레나는 휴대가 간편하면서도 UREX 프로바이오틱스의 효능이 일정하게 유지되도록 특허가 적용된 용기를 채택해 안정성을 높였다. 또한 하루 한 번 1캡슐 섭취로 복용 편의성까지 높였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엘레나는 여성 유산균 제품의 선두주자”라며 “기능성을 입증한 고품질 제품으로 고객에게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권선미 기자 kwon.sunmi@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