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KT 추석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800억원 조기 지급

중앙일보 2020.09.25 09:25
SK텔레콤이 추석 전 협력사 1000여곳에 800억원 규모의 납품 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했다.
SK텔레콤이 추석을 앞두고 1,000여 협력사의 자금 유동성을 지원하기 위해 800억원 규모의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은 SK텔레콤이 협력사들과 함께 진행한 '비대면 동반성장 행복캠프' 행사 모습.[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이 추석을 앞두고 1,000여 협력사의 자금 유동성을 지원하기 위해 800억원 규모의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은 SK텔레콤이 협력사들과 함께 진행한 '비대면 동반성장 행복캠프' 행사 모습.[SK텔레콤 제공]

 
25일 SK텔레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경영 위기감이 높아진 협력사에 추석 자금 유동성을 제공하기 위해 납품 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2004년부터 중소 협력사의 원활한 자금 운용을 위해 납품대금을 현금으로 지급하는 '대금지급바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9월 1일부터는 협력사의 인력난 해소를 돕고자 비대면 채용박람회도 진행 중이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