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진대, 스마트 원격수업 지원시스템 개통…강의실 100개에 화상회의 장비 설치

중앙일보 2020.09.23 15:28
대진대학교(총장 임영문)는 23일(수) 오전 11시 인문학관 1층 105호 강의실에서 임영문 총장 및 보직교원 등 30여명이 모여 「스마트 원격수업 지원시스템」 개통식을 진행했다.
 
대진대는 코로나-19 확산 등에 대비하여 중장기적 차원에서 원격교육 체제를 강화하기 위해 「스마트 원격수업 지원시스템」 도입을 결정하였으며, 각 단과대학 건물 강의실 100개에 ‘룸킷(Room Kit)’이라는 화상회의 전용장비를 설치하였다.
 
「스마트 원격수업 지원시스템」에 활용되는 ‘룸킷’은 씨스코(Cisco) 사에서 운영하는 실시간 화상회의 프로그램인 웹엑스(Webex)에 최적화된 전용장비다. 대진대는 코로나-19사태로 전면적 원격수업을 시행한 2020학년도 1학기부터 실시간 원격 프로그램인 웹엑스를 도입하여 실시간 원격수업에 활용하고 있다. ‘룸킷’은 고화질 추적 카메라, 마이크, 스피커 등이 일체화 되어있어 교수자는 매우 쉽고 편리하게 원격수업을 진행할 수 있다. 또 강의실에 ‘룸킷’이 설치되면서 학생들은 고화질로 전송되는 화면을 통해 실제 강의실 수업에 참여하는 듯한 효과를 체감할 수 있어 대면수업과 비슷한 교육효과를 얻을 수 있다.  
 
‘룸킷’을 강의실에 설치하여 비대면 원격수업을 진행하는 것은 대진대가 국내에서는 처음이며, 전 세계 대학에서도 유례를 찾을 수 없을 정도여서 미국 씨스코 본사에서도 ‘룸킷’을 활용한 대진대의 원격수업 방식에 주목하고 있다.
 
이날 개통식에 참여한 임영문 총장은 “원격수업의 질을 높이고 교수-학생 간 소통 강화를 위해 스마트 원격수업 지원시스템을 교내 강의실 100개에 설치하였다”며 “앞으로도 우리대학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교육변화에 적응하기 위한 선제적 대응과 함께 미래교육의 중심대학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진대는 앞선 18일에 각 학과 조교 대상으로 ‘룸킷’ 교육을 시행하였으며, 교원의 원격수업 역량 제고, 온라인 원격교육 도우미 도입 등 원격교육의 질 제고 및 인프라 구축 등 대학의 원격교육 환경개선을 위해 꾸준히 노력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