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은경·봉준호 '영향력 100인' 선정…文·BTS, 나란히 소개글

중앙일보 2020.09.23 13:55
정은경 질병관리청장과 봉준호 감독이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Time)이 선정하는 ‘2020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명단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2020년 타임이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선정된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문재인 대통령은 직접 정 청장에 대한 소개글을 타임에 보냈다. 타임 홈페이지

2020년 타임이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선정된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문재인 대통령은 직접 정 청장에 대한 소개글을 타임에 보냈다. 타임 홈페이지

청와대 관계자는 23일 “이번 선정은 K방역이 전 세계가 본받아야 할 모범으로 인정받았다는 점을 확인해주는 데 의미가 있다”며 “방역과 관련해 뛰어난 성과와 업적을 보인다는 점에서 정 청장을 선정한 것”이라고 말했다. 정 청장은 리더스 부분에 등재됐다. 아티스트 부분에 이름을 올린 봉 감독에 대해서도 “매우 기쁜 소식이며 축하의 말씀을 전한다”고 했다.

 
특히 문재인 대통령은 정 청장에 대한 소개글을 타임에 전달했다. 선정된 100인 소개글 가운데 현직 대통령의 글은 문 대통령이 유일하다.  
 
문재인 대통령(오른쪽)이 11일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본부 긴급상황센터를 찾아 정은경 신임 질병관리청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인사하고 있다. 문 대통령이 장·차관 임명장을 청와대 밖에서 직접 수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오른쪽)이 11일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본부 긴급상황센터를 찾아 정은경 신임 질병관리청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인사하고 있다. 문 대통령이 장·차관 임명장을 청와대 밖에서 직접 수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 대통령은 소개글에서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한국의 방역은 세계의 모범이 됐고, 정 청장은 방역의 최전방에서 국민과 진솔하게 소통해 K방역을 성공으로 이끌었다”고 적었다. 이어 “한국에 첫 확진자가 발생했을 때 정 청장은 정부를 대표해 국민 앞에 섰고 매일 투명하게 상황을 발표했다”며 “질병관리청 최초의 여성 수장으로서 코로나 발생 6개월 전부터 ‘원인불명 집단감염 대응절차’ 매뉴얼을 마련하는 등 질병관리청을 준비된 조직으로 이끌었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알베르 카뮈의 소설 『페스트』에 등장하는 ‘페스트와 싸우는 유일한 방법은 성실성’이라는 문구를 인용하며 “정 청장의 성실성이야말로 세계 곳곳에서 코로나와 맞서는 수많은 ‘정은경’들에게, 그리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연 인류 모두에게 영감을 주는 얘기”라고 강조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11일 충북 청주에 있는 질병관리본부(질본)를 찾아 정 청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정 청장은 차관급이다. 이번 정부 들어 장ㆍ차관급을 통틀어 문 대통령이 현장을 찾아 임명식을 진행한 것은 이때가 처음이다.
 
이와 관련 청와대 관계자는 “전쟁 중에 야전사령관을 불러 임명장을 주는 것이 아닌 직접 가서 임명장을 드리는 것이기 때문에 초대 청장에 대한 신뢰와 기대 의미를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2월 20일 영화 ‘기생충’으로 아카데미 작품상 등 4관왕을 차지한 봉준호 감독과 출연진ㆍ제작진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했었다. 당시 오찬 메뉴는 김정숙 여사가 요리한 ‘짜파구리’였다. 
문재인 대통령(왼쪽 세 번째)이 20일 오후 청와대 본관 인왕실에서 지난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에 이어 올해 아카데미 작품상, 감독상 등 4개 부문 상을 받은 영화 〈기생충〉을 만든 봉준호 감독(왼쪽 두 번째)과 배우, 제작진을 만나 오찬을 하기 전 격려 인사를 하며 오찬 메뉴 중 김정숙 여사(왼쪽 네 번째)가 제안한 '짜파구리'가 포함돼 있다고 소개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왼쪽 세 번째)이 20일 오후 청와대 본관 인왕실에서 지난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에 이어 올해 아카데미 작품상, 감독상 등 4개 부문 상을 받은 영화 〈기생충〉을 만든 봉준호 감독(왼쪽 두 번째)과 배우, 제작진을 만나 오찬을 하기 전 격려 인사를 하며 오찬 메뉴 중 김정숙 여사(왼쪽 네 번째)가 제안한 '짜파구리'가 포함돼 있다고 소개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봉 감독의 소개글은 영화 ‘설국열차’에 출연했던 배우 틸다 시윈튼이 작성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기생충에서 보여준 봉준호 감독의 상상력과 감수성은 국민들에게 큰 자부심이 됐다”며 “타임지도 우리 국민들의 생각과 다르지 않았다. 두 사람의 선정이 힘든 시기를 이겨내고 있는 국민들에게 위로와 용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적었다.
 
BTS는 자신과 협업한 팝아티스트 할시에 대한 소개글을 직접 타임에 공개했다. 타임 홈페이지

BTS는 자신과 협업한 팝아티스트 할시에 대한 소개글을 직접 타임에 공개했다. 타임 홈페이지

 
한편 방탄소년단(BTS)은 '영향력 있는 100인' 중 아티스트 부분에서 선정된 팝스타 할시(Halsey)를 소개하는 글을 적었다. 할시는 2015년 발표한 첫 앨범 ‘배드랜드(Badlands)’가 빌보드 앨범 차트 2위를 차지했다. 할시는 BTS의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피처링 보컬로 참여했다. 올해 초 발매된 할시의 세번째 정규앨범에는 BTS의 멤버 슈가와 함께 호흡을 맞춘 ‘슈가의 인터루드(Suga’s Interlude)’라는 곡이 포함돼 있다.

  
타임지가 '영향력 있는 100인'을 선정한 건 2004년부터다. 한국인으론 박근혜(2013)·문재인(2018) 대통령,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2005)과 권오현 삼성전자 상임고문(2013)이 선정됐고, BTS(2019) 이전에는 가수 비(2006·2011), 김연아 선수(2010)가 이름을 올렸다. ‘한국의 복제 전문가’(2004)로 황우석 전 서울대 교수 등이 소개글에 거명됐다. 지난해엔 국제기구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 간 협의체’(IPCC) 이회성 의장이 포함됐다. 
 
한편 북한의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5차례,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2차례 이름을 올렸다.
 
강태화 기자 thka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