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이프 트렌드&] 어느새 옷깃 여미는 계절…편안함을 입어요

중앙일보 2020.09.22 00:05 5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라는 악재에맞닥뜨린 패션계. 유례없는 감염증 팬데믹 사태는 올가을·겨울 여성복 트렌드에도 영향을 미쳤다. 편안한 소재와 실루엣에 집중한 ‘컴포트웨어’가 각광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감염과 불황에 따른 불안감이 퍼진 상황을 고려,안정감을 주기 위해서다.
 

올가을?겨울 여성 패션 트렌드 '컴포트'

구호

구호

포근한 촉감, 루스한 실루엣…실용성에 집중한 구호(KUHO)

스웨터 드레스, 카디건, 니트 세트업, 케이프와 같이 포근한 촉감과 몸을 감싸는 루스한 실루엣으로 편안하면서 스타일을 살려주는 패션이 주목받는다. 더불어 다양한 TPO에 대응하는 실용적인 아이템, 아우터와 이너 역할을 동시에 하는 셔켓 및 셔츠 드레스 등이 효율성으로 인기를 끈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구호(KUHO)는 올가을 시즌, 따뜻한 색상과 촉감에 긴 기장이 멋스러운 울 혼방 카디건을 비롯해 볼륨 실루엣의 니트 후드 롱 원피스, 섬세한 골조직의 니트 팬츠를 선보였다. 양옆 트임, 허리 밴딩 등 디테일로 활동성 및 착용감을 강화해 편안함과 세련미를 모두 갖춘 니트 룩을 제안했다. 
 
르베이지(LEBEIGE)는 최상급 품질의 가볍고 부드러운 캐시미어 라인을 확대 출시했다. 캐시미어 100% 소재를 활용한 슬리브리스 니트 원피스, 니트 풀오버, 롱 카디건, 와이드 팬츠 등을 통해 편안하면서도 품위 있는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구호플러스는 간절기에 다용도로 활용하기 좋은 실용적인 아이템을 내놨다. 짧은 기장과 아웃 포켓 디테일을 적용한 재킷형 셔츠, 입체적인 실루엣과 허리 벨트로 포인트를 준 아우터형 원피스 등 투웨이(2Way) 상품을 제안했다.
 
코로나19의 공포를 이겨내는 강인함과 부드러움을 동시에 갖춘 새로운 여성성도 주목받는다. 구호는 대표 상품으로 블루 컬러의 테일러드 재킷·팬츠 세트업을 내놨다. 슬림한 실루엣을 적용해 허리와 다리 라인을 매력적으로 드러나게 했다.
 
에잇세컨즈(8SECONDS)는 파워풀하면서 여성스러운 컬러 슈트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핑크 재킷에 오버사이즈 어깨 라인과 일자 실루엣을 적용했고, 와이드 슬랙스까지 매치해 강인함이 느껴지는 테일러드 룩을 선보였다. 또 어깨 패드를 더한 오버 핏의 더블 재킷을 베이지 컬러로 부드럽게 해석한 상품도 출시했다.
 
에잇세컨즈, 오이아우어, 빈폴의 FW컬렉션 [사진 각 브랜드]

에잇세컨즈, 오이아우어, 빈폴의 FW컬렉션 [사진 각 브랜드]

빈폴레이디스, 클래식한 소재와 풍성한 디테일

봄·여름 시즌에 이어 클래식 원형과 고전 미학을 현대적으로 조명하는 트렌드가 계속된다. 트위드·체크·가죽과 같은 시간을 초월한 소재와 함께 고전적 의상에서 보였던 볼륨소매·러플·프릴·플리츠 등 낭만적인 디테일이 주요 디자인 요소로 부상한다.
 
빈폴레이디스(BEANPOLE LADIES)는 클래식한 체크·트위드 소재를 적극적으로 활용했다. 다양한 형태 및 컬러의 체크 패턴을 재킷·퀼팅점퍼·셔츠·원피스·버킷햇 등에 적용했다. 또한 거친질감의 브라운 트위드 재킷으로 클래식 무드를 한껏 풍기는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기존의 트위드 스타일을 변형한 점퍼형 재킷을 데님 팬츠와 매치해 캐주얼한 느낌을 연출하기도 했다.
 
오이아우어는 화려한 러플, 봉긋한 퍼프, 잔잔한 셔링 같은 여성적 디테일을 깔끔하게 표현한 룩을 선보였다. 블랙 트위드 재킷에 화이트 러플 칼라(collar) 블라우스를 매치하거나 스트라이프 티셔츠에 볼륨 소매로 포인트를 줘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중앙일보디자인=김재학 기자 kim.jaihak@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