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한그린에너지, 대한그린파워 자본확충하고 책임경영 나서

중앙일보 2020.09.21 08:00

대한그린에너지(대표이사 박근식)는 대한그린파워(060900 KOSDAQ)가 발행하는 100억 원 규모의 제31회차 전환사채 대금 납입을 완료하였다고 18일 밝혔다.
 
대한그린에너지는 지난 5월 28일 대한그린파워의 전신인 케이알피앤이에 30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에 참여한 것을 시작으로 하여, 6월 25일 케이알피앤이의 최대주주인 코르몬파트너스의 지분을 전량 인수하고 대한그린에너지의 핵심 자회사인 대한발전기술을 소규모 합병 시키는 등 대한그린파워의 경영권 인수 및 경영 정상화에 있어 가속페달을 밟아 왔다.
 
대한그린에너지 관계자는 “대한그린파워 전환사채 대금을 납입함으로써 그간 일각에서 있었던 대한그린파워 인수와 경영 정상화 및 책임경영을 둘러싼 논란에 종지부를 찍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대한그린파워는 자본확충을 통해 경영의 안정화를 꾀함은 물론이고 신규 사업인 풍력발전 사업에 더욱 박차를 가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