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MBC 로고[MBC]

MBC 로고[MBC]

지난 13일 MBC 신입 기자 공채시험이 있었습니다. 논술시험에 ‘박원순 전 서울시장 성추행 문제를 제기한 당사자를 피해자라고 칭해야 하는가, 피해호소자라고 칭해야 하는가(제3의 호칭도 상관없음)’의 논제가 등장했습니다. 2차 가해와 관련해 이미 이전에 호칭 논란이 있었던 사안인 만큼 방송국의 공채 시험 문제로 적절했냐는 의문이 제기됩니다. ‘피해호소인’을 사용했던 정부와 여당이 잘못을 인정하고 ‘피해자’로 변경했음에도 이를 다시 꺼낸 것이 문제라는 지적도 있습니다. 피해자 측 또한 “참 잔인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의 갑론을박이 이어집니다.
 
이는 명백한 2차 가해라는 의견입니다. “그런 문제 내고 싶으면, 일반화시켜서, 가상의 예시를 들어서 문제를 내면 되잖아. 왜 실제 피해자를 예로 들어서 문제를 내나? 2차 가해는 확실하다.” “문제 출제위원을 색출해서, 2차 가해자로 고소해야 하고, MBC 책임자는 해당 행위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 “사고력 평가를 저런 질문으로 한다고? 사고력 평가는 저런 질문 말고도 아주 다양하고 보편적인 질문으로도 평가 가능한데 굳이 저런 2차 가해식 질문으로 평가를 한다고?” “피해자 두 번 괴롭히는 이 문제의 정답이 뭔가요?”
 
문제도 못 내냐는 주장도 있습니다. “논란? 시의성 있는 주제로 논리를 전개해가는 게 왜 2차 가해고 논란인가? 응시자들이 현재를 어떤 눈으로 보고 논리적으로 이야기하는가를 보는 좋은 주제인데 왜 논란이라 말하나?” “답은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니라 그 문제에 대한 객관적 합당한  근거를 제시하면서 답을 썼다면 그 나머지는 주최 측의 권한이다. 방송인들의 자질을 평가하기 위한 시기적절한 문제라고 본다.” “논증을 구하는 시험에 소신껏 논증하면 되는 거지. 제2의 가해를 논하는 사람들.”

 
MBC의 출제 의도를 의심하는 네티즌도 많습니다. “사상검증 용이구먼. 고소인이라고 하면 합격. 피해자라면 불합격. 아니면 반대일수도.” “사람을 사람으로 안 보는 경향이 너무 많아졌다. 이런 문제를 아무렇지 않게 내는 걸 보면.” “출제자가 나서서 해명해보라. 언론이길 포기했나?” “이만큼 여론이 들끓으면 이제 출제자의 의도를 밝힐 때가 되지 않았나요?” “벌써 답을 정해놓고 사람을 뽑는군. 자기편 아니면 무조건 탈락. 이게 공정이냐.” “입사원의 사고·판단력을 보기보다는 사상 검증하려는 문항인 게 맞지. 피해자/피해호소인은 법리나 원칙문제도 있었지만, 지금은 진영논리밖에 안 남았음.” e글중심이 네티즌의 다양한 생각을 모았습니다.  

 
* e글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 커뮤니티 글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 반말과 비속어가 있더라도 원문에 충실하기 위해 그대로 인용합니다.

 
* 어제의 e글중심 ▷김영란법 일시 완화 ... “불경기 땐 좀 부패해도 된다는 건가?”
#다음
"사상검증하려는 문항인 게 맞지. 피해자/피해호소인은 법리나 원칙문제도 있었지만, 지금은 진영논리밖에 안 남았음."

ID '파눈클'

#에펨코리아
"자기들 입맛에 맞는 애들만 뽑으려고."

ID '썩귤' 

#다음
"책임지고 물러나라. 의도적 출제인 것 같은데."

ID 'tenma1' 

#네이버
"충분히 고민해볼 문제라고 생각하지만 진실여부를 떠나 보도국의 모든 업무는 현재까지 드러난 사실을 기반으로 시작해야 한다. 개인의 고민과 언론인의 입장을 혼동하지 마라. 전혀 다른 문제다. 법적 용어 그대로 가면 되는 거다."

ID 'taru****' 

#네이버
"어느 것이 옳으냐라는 의견을 물은 것인데 뭐가 2차 가해라는 것이지? 보도에서 어느 단어를 선택할 것이냐로 연계되기 때문에 전혀 엉뚱한 문제도 아니고."

ID 'mann****'

#다음
"그게 문제 삼을 일인가? 자신의 생각을 논리적으로 피력하면 되는 거지."

ID '이모고모' 


김소영 인턴기자
지금 커뮤니티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이슈들입니다. 제목을 클릭하면 원글로 이동합니다.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