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훈, 오브라이언과 첫 통화…"향후 수개월, 한반도 비핵화 중요 시기"

중앙일보 2020.09.09 10:52
서훈 국가안보실장. 연합뉴스

서훈 국가안보실장. 연합뉴스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9일 미국 로버트 오브라이언 국가안보보좌관과 통화를 갖고 한미 간 주요 현안 및 지역 정세 등에 대해 논의했다. 두 사람의 통화는 서 실장 취임 후 처음이다.
 
청와대는 서면브리핑을 통해 "양측은 향후 수개월이 한반도 비핵화 및 평화프로세스 진전을 위해 중요한 시기임에 공감하고, 이와 관련 다양한 추진 방안에 대해 계속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이른 시일 내에 대면 협의를 추진하기로 했다.
 
양측은 또 한미동맹에 대한 상호 간 확고한 의지를 재확인했다. 또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있어 양국 간 다양한 분야에서의 공조를 평가하고, 코로나 사태의 완전한 종식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