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정총리 “개천절 집회예고 개탄…공권력 주저없이 행사”

중앙일보 2020.09.09 08:39
정세균 국무총리.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9일 “일부 단체가 개천절에 대규모 집회를 예고하고 있어 참으로 개탄스럽다”며 강행 시 엄정 대응하겠다고 경고했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과연 국민 생명과 안전은 안중에도 없는 건지 묻지 않을 수 없다”며 “정부는 방역을 방해하고 공동체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공권력을 주저 없이 행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자유연대와천만인무죄석방본부 등 보수단체는 다음 달 3일 개천절 서울 도심 집회를 신고했다.  
 
정 총리는 “경찰과 지자체는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대처하고 필요한 경우 법원에도 정부 입장을 충분히 설명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