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입 내비게이션 2021 수시 특집] 829명 모집, 적성고사 선발 306명으로 확대

중앙일보 2020.09.09 00:06 부동산 및 광고특집 5면 지면보기
서경대는 단과대학 규모의 미용예술대학을 신설하고 새로운 교육 방향을 제시하는 대학으로 자리 잡았다. [사진 서경대]

서경대는 단과대학 규모의 미용예술대학을 신설하고 새로운 교육 방향을 제시하는 대학으로 자리 잡았다. [사진 서경대]

서경대학교는 2021학년도 수시모집에서 정원 내 모집인원 1269명 중 829명을 선발한다. 이번 수시모집에서 달라진 점은 적성고사 선발인원을 입학정원의 24%인 306명으로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으로 확대한 것이다. 또 사회과학대학 공공인적자원학과를 공공인재학부로 명칭을 변경하고 학부 내에 정원 40명의 공공인재와 20명의 경찰행정 전공을 신설했다.
 
또 미용예술대학 소속으로 정원 25명의 메이크업디자인학과를 신설했다. 아울러 정원 50명의 헤어·메이크업디자인학과를 정원 40명의 헤어디자인학과로, 정원 40명의 화학생명공학과와 정원 40명의 나노융합공학과를 정원 40명의 나노화학생명공학과로, 그리고 국제비즈니스어학부를 글로벌비즈니스어학부로, 문화콘텐츠학과를 광고홍보콘텐츠학과로, 실용음악학과 연주작곡전공을 작곡전공으로 각각 명칭과 정원을 변경했다. 선발인원을 아동학과는 60명에서 50명으로, 시각정보디자인전공은 30명에서 35명으로, 뷰티테라피&메이크업학과는 30명에서 25명으로, 생활문화디자인전공은 30명에서 35명으로, 무대패션전공은 20명에서 25명으로, 실용무용전공은 15명에서 20명으로 조정했다.
 
모집단위 중 어학특기자 특별전형은 특기분야를 영어·일어·중어 등 3개 분야로 축소했다. 군사학과는 전형 반영비율을 학생부 80%+면접 10%+체력 10%에서 학생부 60%+면접 20%+체력 20%로 변경했다.
 
수능성적은 백분위 점수를 적용한다. 탐구영역은 두 과목 평균을 반영하며, 한국사영역은 등급에 따라 가산점을 부여한다. 이공대학의 경우 수능 수학 가형에 응시하거나 과학탐구 응시자에게 가산점을 부여한다. 총점이 동일할 때는 수능을 100% 반영하는 모집단위의 경우 영어영역 성적 우수자를 1순위로 선정한다. 군사학과는 수능과 면접, 체력고사 외에도 신체검사· 인성검사·신원조회를 실시해 기준에 미달하면 불합격 처리한다.
 
모집단위별로 ‘가’군, ‘나’군, ‘다’군에서 선발하므로 지원하고자 하는 학과(부)나 전공이 어느 군에서 선발하는지 확인하고, 모집단위별 수능 반영 영역과 반영 비율을 살펴보고 지원해야 한다. 
정한경 교무처장

정한경 교무처장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