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이프 트렌드&] "위기 극복해온 DNA를 발판 삼아 최고의 프랜차이즈로 성장할 것"

중앙일보 2020.09.08 00:04 4면
제너시스BBQ 윤홍근 회장이 창립 25주년 기념사를 하고 있다. ‘2025년까지 세계 5만 개 가맹점 개설’로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성장할 것을 다짐했다. [사진 제너시스BBQ]

제너시스BBQ 윤홍근 회장이 창립 25주년 기념사를 하고 있다. ‘2025년까지 세계 5만 개 가맹점 개설’로 세계 최대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성장할 것을 다짐했다. [사진 제너시스BBQ]

국내 최대 치킨 프랜차이즈 제너시스BBQ가 지난 1일 산하 교육연구기관인 치킨대학에서 창립 25주년 기념 행사를 개최하고 지난 25년간 위기를 극복해온 DNA를 발판 삼아 기하급수적 성장과 ‘Again Great BBQ’ 실현을 이룩하자고 다짐했다. 행사에는 윤홍근 회장, 윤경주 부회장를 비롯한 주요 임직원과 동행위원회 동측(패밀리) 대표 등 40여 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9)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참석했다. 그 외 임직원은 자택에서 온라인 생중계를 시청했다.
 

제너시스BBQ 창립 25주년 기념식

제너시스BBQ 윤홍근 회장은 창립기념사에서 “BBQ는 지난 25년간 위기가 도래할 때마다 이를 기회로 삼아 극복하며 양적·질적으로 성장을 지속해왔다”며 “‘2025년까지 전 세계 5만 개 가맹점 개설’을 통해 세계 최대 최고의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성장하자”고 강조했다. BBQ는 IMF 외환위기, 조류독감, 리먼 브라더스 사태로 촉발된 금융위기, 최근의 코로나19까지 여러 번의 산업적 위기 속에서 성장 기회를 모색하며 극복해왔다. BBQ의 위기 극복 DNA는 패밀리 방역 및 마스크 지원, 자원봉사자 제품지원 등 CSR 활동으로도 발현되며 위기 극복 리더십을 발휘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이 컸던 지난 4월 출시한 핫황금올리브 치킨은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했으며, BSK 론칭, 수제맥주 개발, 소비자 및 패밀리와의 소통으로 최고의 매출을 이끌어냈다. 적극적인 온라인 마케팅을 통해 2030 소비자의 관심도 사로잡았으며, 네고왕 이벤트를 통한 업계 최단 기간 ‘멤버십’ 가입자 수 190만 명 돌파와 BSK 100호 계약 등의 성과를 이뤘다.  BSK(BBQ Smart Kitchen)는 언택트에 적합한 전송(배달) 및 포장 전문 매장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해 론칭했으며 청년 예비 창업자의  이목을 끌고 있다.
 
BBQ는 올해 초 신년사에서 ‘Again Great BBQ!’를 그룹 슬로건으로 제정했으며, 기하급수적 성과 및 경영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4차 산업혁명에 발맞춰 정보기술(IT)을 도입하고 재무·서비스·품질 등 전 분야에서의 혁신성장 및 리스크 제로화를 실현해가고 있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