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남 가로수길서 모르는 여성 폭행한 20대 男…"나도 맞았다" 맞고소까지

중앙일보 2020.09.01 22:11
강남경찰서. 뉴시스

강남경찰서. 뉴시스

서울 강남 가로수길에서 여자친구와 다투던 남성이 놀라 쳐다본 여성을 마구 폭행해 경찰에 구속됐다. 가해 남성과 피해 여성은 모르는 사이였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일 20대 남성 A씨를 상해 등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그는 지난 7월 19일 새벽 서울 강남의 한 도로에서 30대 여성 B씨를 무차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근에 있던 CCTV에 촬영된 영상에 따르면 A씨는 B씨의 얼굴 등을 주먹으로 마구 때렸고, 머리채를 잡고 내동댕이치기도 했다. B씨가 아스팔트 바닥에 쓰러져 정신을 잃은 뒤엔 B씨의 머리를 밟는 등 폭행을 이어갔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기억이 안 난다”고 진술했고, 심지어는 자신도 폭행을 당했다며 B씨를 맞고소했다. 이후 구속영장이 발부되자 B씨에 대한 고소를 취하했다.
 
경찰은 2일 A씨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홍주희 기자 hongho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