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TS, 문 대통령 빌보드 1위 축하에 답장 “따뜻한 축하 감사하다”

중앙일보 2020.09.01 16:12
방탄소년단. [사진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사진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문재인 대통령의 빌보드 싱글차트 1위 축하메시지에 답을 남겼다.
 
1일 방탄소년단은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님, 이번에도 따뜻한 축하의 말씀 주셔서 감사합니다”는 글을 게재했다.
 
방탄소년단은 “어려운 시기이지만, 저희 노래가 조그만 위안과 긍정의 에너지를 드릴 수 있으면 좋겠다”며 “우리나라를 비롯한 전세계 도시들이 다시 밝은 빛으로 활기를 되찾을 것이라 믿고, 저희가 제일 잘 할 수 있는 음악에 매진하겠다”고 답장을 보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올린 축하 메시지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로 빌보드 ‘핫 100’ 1위를 차지해 K팝의 새 역사를 썼다”며 “정말 대단하다. K팝의 자부심을 드높이는 쾌거”라고 축하했다.
 
이어 “다이너마이트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힘겨운 전 세계인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담아 만든 노래라고 하니 더욱 뜻깊다”며 “코로나19 국난으로 힘들어하는 우리 국민께 큰 위로가 될 것이다.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빌보드는 8월 31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가 핫 100 최신 차트에 1위로 데뷔했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한국 가수 가운데 처음으로 이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핫 100은 스트리밍 실적과 음원 판매량, 라디오 방송 횟수 등을 종합해 매주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노래 순위를 집계하는 차트다. 빌보드에 따르면 지난달 21일 발매된 ‘다이너마이트’는 첫 주 스트리밍 3390만회, 음원 판매 30만건 등을 기록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