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화물맨, 화물배차 서비스 '화물맨 커넥트' 신규 서비스 런칭

중앙일보 2020.09.01 16:00
화물정보 플랫폼 화물맨이 신규 서비스 ‘화물맨 커넥트’를 런칭했다고 밝혔다.
 
화물맨의 신규 서비스 ‘화물맨 커넥트’는 기존 화물맨 차주용, 빽통 프로그램, 화물맨 화주용을 개선하여 출시한 새로운 서비스이다.  
 
기존 화물맨 차주용은 ‘화물맨 커넥트 차주앱’으로, 빽통 14·빽통 미니·빽통 플러스는 화물맨 커넥트 빽통 pc로 통합 및 개편되었으며 화물등록기인 화주앱은 화물맨 커넥트 빽통 모바일로 개편됐다.
 
화물맨은 기존 대비 4배 커진 서버에서 더욱 빠른 속도의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으며, 정식 런칭 전 체험단을 모집하여 자료 확보를 통해 추후 업데이트에 반영하는 등 지속적인 개발을 이어나갈 전망이다.  
 
화물맨 임영묵 대표는 “사용자의 입장이 되어보는 것에 많은 노력을 투자했다”며 “직접 현장에 찾아가 화주 및 차주의 입장을 경험해본 결과, 각 개인의 취향에 맞는 직관적인 서비스가 탄생했다”고 전했다.
 
해당 서비스는 ‘화물맨 커넥트 결국, 쓸 수 밖에 없는 속도’라는 메인 슬로건 그대로 잔버그, 렉, 느림 현상 등을 대폭 개선하여 더욱 빠른 속도로 이용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한 눈에 들어오는 화면 구성 및 배치를 통해 화물 정보 확인 속도가 감소하였으며, 차주들의 사용 패턴에 맞춰 제작돼 배차 요청과 배차 수락 역시 빠른 진행이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불필요한 기능을 삭제하고 간편해진 UI와 친숙한 UX를 통해 본연의 기능을 끌어올려 이용자들의 사용성을 극대화하였다.
 
한편 화물맨 커넥트 서비스 이용에 대한 상세 정보는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