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복대-노원문화재단, 지역사회 문화예술 발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중앙일보 2020.08.31 17:43
경복대학교는 지난 24일 노원문화재단에서 노원문화재단(이사장 김승국)과 지역사회의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노원문화재단 김승국 이사장과 경복대학교 장문학 산학부총장, 최찬호 실용음악학과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21세기 문화와 예술을 추구하는 시대의 동반자로서 양 기관이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지역사회의 문화예술을 진흥시키는 것이 목표다.
 
주요 협약 내용은 지역사회의 문화예술발전을 위한 연구개발, 문화예술 진흥을 위한 사업과 활동으로 서울시민의 문화예술향상, 문화·예술·교육 등 양 기관의 상호 발전을 통해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이다.
 
이와 함께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은 산‧학간 문화교류를 통해 상호협력하고, 경복대학교는 노원문화재단의 각종 공연을 적극 지원하고, 노원문화재단은 경복대학교 학생들을 위한 현장실습처를 협의하여 제공하기로 했다.
 
최찬호 경복대 실용음악학과장은 “이번 노원문화재단과의 협약은 우리 학생들이 더 넓고 다양한 무대에 설 수 있는 기회이자 지역사회에 재능기부 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지역사회의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복대학교 실용음악과는 KBS드라마 음악감독 강동윤(태양의 후예, 구르미), 미스터트롯 임영웅, 뮤지컬 배우 김환희(브로드웨이 42번가, 킹키부츠) 등 실력있는 뮤지션들을 배출해 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