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축구대표팀 수비수 김진수, 사우디 알 나스르 이적

중앙일보 2020.08.30 13:17
전북 현대를 떠나 사우디 알 나스르로 이적하는 김진수. [사진 전북 현대]

전북 현대를 떠나 사우디 알 나스르로 이적하는 김진수. [사진 전북 현대]

 
한국축구대표팀 왼쪽 수비수 김진수(28)가 전북 현대를 떠나 사우디아라비아 알 나스르로 이적했다.
 
프로축구 K리그1 전북은 30일 “김진수가 알 나스르로 이적한다. K리그 4연패와 FA(축구협회)컵 우승을 위해 김진수가 필요하지만, 선수 의견을 최대한 존중해 이적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적료와 연봉은 공개하지 않았다.  
 
2012년 일본 알비렉스 니가타에서 프로 데뷔한 김진수는 독일 호펜하임을 거쳐 2017년 전북 유니폼을 입었다. 4시즌간 리그 78경기에서 7골 11도움을 기록했다.  
 
전북은 올 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끝나는 김진수와 재계약 협상이 잘 이뤄지지 않았다. 알 나스르가 김진수 영입을 원했지만 전북은 아시아 챔피언스리그까지 3개 대회를 치러야해서 김진수를 보낼 수 없다는 입장이었다. 하지만 알 나스르가 김진수 영입을 위해 이적료를 상향 제시했고, 전북은 고심 끝에 선수 뜻을 존중해 이적을 허락했다. 전북은 K리그 이적시장 종료로 대체 선수 영입이 불가능해서 기존 선수들로 김진수 공백을 채울 계획이다. 
 
김진수는 “팬들에게 인사를 드리지 못하고 떠나게 돼 죄송하고 항상 끊임없이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 팬들과 함께하며 전주성을 누볐던 모든 순간을 절대 잊지 않고 가슴에 평생 간직하겠다”고 말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