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BS '김현정의 뉴스쇼' 기자 코로나 확진에 방송국 '셧다운'

중앙일보 2020.08.18 23:20
CBS 간판 시사 프로그램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 중인 기자가 1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CBS는 내일부터 정규 방송을 중단한다.  
김현정의 뉴스쇼. [CBS 홈페이지 캡처]

김현정의 뉴스쇼. [CBS 홈페이지 캡처]

 
CBS는 18일 해당 기자가 전날 오전 프로그램에 출연했으며 이날 오후 늦게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전날 방송 녹화장에는 앵커 김현정 PD는 물론이고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후보와 다수 기자, PD, 스태프가 참석했다.
 
연쇄적 감염 우려가 있는 만큼 CBS는 즉각 셧다운 조치를 했다.
 
김 PD 등 확진 판정을 받은 기자와 한 공간에 있었던 사람들은 자가 격리하며 내일 중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CBS 관계자는 "내일 라디오 방송은 온종일 음악 방송으로 대체할 예정"이라며 "'김현정의 뉴스쇼'뿐만 아니라 모든 프로그램을 중지한다. 직원들도 모두 출근하지 않고 재택근무를 하도록 했다. 이른바 셧다운 조치"라고 말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