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육대 이완희 교수, 대한물리치료대학교육협의회 18대 회장 선출

중앙일보 2020.08.18 15:58
삼육대 이완희 보건복지대학장 겸 물리치료학과 교수가 대한물리치료대학교육협의회(대물대교협) 18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3년.
 
대물대교협은 지난 13일 온라인 하계연수 및 정기총회를 열고 이 교수를 신임 회장으로 추대했다. 이 교수는 지난 4년간 대물대교협 교육부회장으로 활동한 바 있다.
 
이 교수는 임기 중 중점사업으로 △물리치료학의 국제적 기준에 부합하는 표준화된 교육과정 개발 △물리치료사 국가 면허시험의 실적 성장과 국제화 △정부와 유관단체에서 신뢰받는 협의회 구축 등을 제시하며 “당면과제를 추진하는 데 헌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1986년 창립된 대물대교협은 전국 물리치료학과 교수 450여명이 등록된 단체로, 대학 물리치료 교육의 질적 수준 향상을 위한 여러 교육 사업을 수행해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