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파주병원서 사랑제일교회 확진 50대 남성 탈출…경찰 추적중

중앙일보 2020.08.18 11:29
[중앙포토]

[중앙포토]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에서 예배에 참석한 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파주병원에서 격리치료 중이던 50대 남성이 도주해 경찰이 추적 중이다.  
 
18일 파주시에 따르면 경기 평택시민 A(평택시 177번)씨가 병원에서 도주해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병원 직원이 이날 오전 8시께 A씨가 격리치료 중이던 병실에 배식을 위해 들어갔다가 A씨가 없는 것을 확인했다. 파주병원은 이후 A씨가 이날 0시 18분께 병원 정문을 나서는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촬영된 것을 확인하고 경찰에 탈출 신고를 했다.
 
경찰은 A씨의 위치추적과 함께 평택시에 이런 사실을 알렸다.
 
미국에서 최근 입국한 A씨는 평택시에서 확진 판정을 받고 파주병원으로 이송됐다. 지난 9일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사랑제일교회에 머물며 예배를 본 뒤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과 방역당국은 긴급재난문자를 보내 지역민들에게 주의를 당부하는 한편 A씨를 쫓고 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