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청취율 1위 ‘김어준의 뉴스공장’ 청취자 평가는 꼴찌

중앙일보 2020.08.18 08:42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 [홈페이지 캡쳐]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 [홈페이지 캡쳐]

라디오 청취율 1위인 TBS의 ‘김어준의 뉴스공장’이 청취자 평가에서는 주요 경쟁 프로그램 중 가장 낮은 점수를 받았다.  
 
18일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코바코)에 따르면 최근 실시한 라디오 매체 이용행태 조사에서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MBC ‘김종배의 시선집중’,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비해 모든 지표에서 가장 낮은 평가를 받았다.
 
코바코는 3개 프로그램을 청취한 적이 있는 이들을 대상으로 ‘유익한’, ‘신뢰가 가는’, ‘중립적인’, ‘정보의 시의성’, ‘흥미로운’ 등 5개 항목에 대해 의견을 물었다.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단 1개 항목에서도 90점대 점수를 받지 못했다. 항목별로는 ‘유익한’ 85점, ‘신뢰가 가는’ 79점, ‘정보의 시의성’ 85점, ‘흥미로운’ 87점이었다. 특히 ‘중립적인’ 항목에선 54점에 그쳤다.
 
반면 나머지 2개 프로그램은 5개 중 4개 항목에서 90점대를 기록했고, 최하점도 80점대였다. ‘중립적인’ 항목의 경우 ‘김현정의 뉴스쇼’는 87점, ‘김종배의 시선집중’은 84점이었다. 두 프로그램 모두 ‘김어준의 뉴스공장’보다 30점 이상 높은 점수를 받은 것이다.
 
‘김현정의 뉴스쇼’는 ‘정보의 시의성’에서 2위에 오른 것 외에 전 항목에서 1위를 차지했고, ‘김종배의 시선집중’은 ‘정보의 시의성’에서 1위에 오르고 나머지 모든 항목에서 2위였다.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전 항목에서 큰 차이로 3위였다.
한국방송진흥공사

한국방송진흥공사

 
한편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지난 5월 한국리서치 조사에서 14.7%의 청취율을 기록해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고 밝혔다. 이달 발표된 조사에서도 청취율 11.9%로 전체 순위 1위를 유지했다.
 
홍주희 기자 honghong@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