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대중공업그룹, 수해재해성금 10억원 기탁

중앙일보 2020.08.05 15:45
현대중공업그룹 1%나눔재단 로고

현대중공업그룹 1%나눔재단 로고

현대중공업그룹은 그룹 ‘1% 나눔재단’을 통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0억원을 기탁한다고 5일 밝혔다. 또 피해지역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굴삭기 등 구호 장비와 인력 지원도 약속했다.
현대중공업그룹 1%나눔재단은 그룹사 임직원의 급여 1% 나눔으로 만들어진 재단으로 올해 초 출범했다. 권오갑 현대중공업그룹 1%나눔재단 이사장은 “임직원의 급여 나눔으로 모은 성금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힘이 됐으면 한다”며 “피해를 본 분들이 다시 안정적인 삶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중공업그룹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최소화를 위한 성금을 기탁하기도 했다. 이 밖에도 강원도 산불피해 복구와 세월호 피해자 구난 활동을 비롯해 일본 대지진, 브라질 홍수 등 국내외 재난지역에 성금과 장비를 지원해 왔다.
 
이동현 기자 offramp@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