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비룡 구박할 때 대리만족" 비 팬이 이효리에 보낸 팬레터

중앙일보 2020.07.31 05:53
가수 비의 팬들이 비를 구박하는 가수 이효리를 향해 "구박하는 모습을 보며 대리만족을 느낀다"는 장난스러운 팬레터를 보내 화제다.  
 
싹쓰리(SSAK3) 유두래곤(왼쪽부터), 린다G, 비룡이 30일 서울 상암동 CJ ENM센터에서 열린 Mnet ‘엠카운트다운’ 생방송에 앞서 출근길 포즈를 취하고 있다. [스토리 라임 제공]

싹쓰리(SSAK3) 유두래곤(왼쪽부터), 린다G, 비룡이 30일 서울 상암동 CJ ENM센터에서 열린 Mnet ‘엠카운트다운’ 생방송에 앞서 출근길 포즈를 취하고 있다. [스토리 라임 제공]

혼성그룹 '싹쓰리'의 멤버 린다G(이효리)는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룡(비)의 팬들로부터 받은 손편지를 공개했다.  
가수 비의 팬들이 이효리에게 보낸 팬레터. [이효리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비의 팬들이 이효리에게 보낸 팬레터. [이효리 인스타그램 캡처]

 
이 편지에는 "'세젤예'('세상에서 제일 예쁜'의 줄임말) 린다G효리언니. 우리 막내 "비룡" 무대 위, 무대 아래 어디에서도 최고의 파트너가 되어주셔 감사드립니다. 막내 "비룡" 구박시, 은근히 대리만족 느낍니다. 효리 언니 밖에 그렇게 할 사람 없어요"라고 적혀있다.  
 
〈문화방송〉(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를 통해 결성된 '싹쓰리'는 유재석(유두레곤), 가수 비(비룡), 이효리(린다G)가 복고풍 혼성그룹을 결성한다는 컨셉으로 짜였다.  
 
'놀면 뭐하니?' 싹쓰리. [사진 MBC]

'놀면 뭐하니?' 싹쓰리. [사진 MBC]

'싹쓰리'는 30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1위에 올랐다.  
 
이효리의 남편인 이상순이 작곡하고 이효리와 지코가 작사한 ‘다시 여기 바닷가’는 멜론차트 1위를 찍었고, '그 여름을 틀어줘' '여름 안에서'도 순항 중이다.  
 
유튜브에 공개된 '다시 여기 바닷가' 공식 뮤직비디오는 공개 이틀 만에 조회 수 300만을 돌파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