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e글중심] 예비군 훈련 재개에 와글와글

[e글중심] 예비군 훈련 재개에 와글와글

스마트폰을 좌/우로 움직이면
전체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e글중심] 예비군 훈련 재개에 와글와글

중앙일보 2020.07.31 00:22 종합 29면 지면보기
e글중심

e글중심

코로나19 여파로 무기한 연기됐던 예비군 훈련이 9월 1일부터 하루 4시간으로 축소돼 재개됩니다. 정부의 이같은 결정에 반발하는 목소리가 높습니다. 집단 감염 위험이 있다는 겁니다. 4시간 훈련의 효과에 대한 의문도 제기됩니다.
  
#“4시간이면 실제 훈련은 30분”
 
“시간이 짧다고 전염이 안 되나. 어이가 없어서. 접촉만 해도 전염이 되는데. 그냥 코로나가 끝나갈 때 시간을 몰아서 시키든지 원격교육으로 이수하게 하든지. 코로나 감염자 증가하면 그게 더 손해인데 계산이 안 되나.”
 
“예비군들은 코로나도 비껴간다는 정부의 듬직한 믿음입니다. 든든한 K-노예.”
 
“그깟 거 조금 해봐야 아무 능률도 없다는 것을 온 예비군이 다 아는데 무더기 감염 나와서 부랴부랴 수습하는 꼴 나오기만 해봐라.”
 
“4시간 할 바에 그냥 취소하지. 총 받는 데 1시간, 총 돌려주는 데 1시간, 이동하는 데 1시간, 자투리 시간 30분, 훈련시간 30분.”
 
“예비군 훈련 한 해 미루면 어때서 이런 상황에서 여러 지역에서 꼭 모여야 하는지.”
 
“4시간짜리 교육이야말로 전시행정 아닌가요? 누구의 아이디어인지 궁금하네요.”
  
#“감염되면 보상할 건가”
 
“예비군 훈련 강행할 거면 코로나 감염에 국방부가 다 책임지고 예비군들에게 피해보상 하겠다고 발표하라.”
 
“군대의 모든 장비는 돌려쓰는 것인데 정말 예방이 되겠나? 하다못해 기본 용품부터 총기, 방독면 모든 것을 소독해야 할 텐데 수백만 예비군이 쓰는 걸 상대로 그게 되려나.”
 
“아니 진짜 이건 아니지. 훈련받을 때 얼마나 다닥다닥 붙어있는데.”
 
“필요성은 어느 정도 인정을 하겠는데, 신중해야 하는 것 아닌가요? 여러 지역에서 사람들이 모이고 그 사람들이 섞여 훈련부대 시설을 사용하고, 또 훈련부대 병력과 접할 텐데.”
 
“안 걸려도 같이 훈련받던 사람 중에 확진자 있으면 결국 자가격리 2주간 해야 하잖아. 그 기간 경제활동 못 하는 건 누가 책임지는데?”
 
e글중심기지=김소영 인턴기자
e글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아 온라인 여론의 흐름을 정리하는 코너입니다. 인터넷(joongang.joins.com)에서 만나보세요.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