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HO “코로나19는 계절을 타지 않는다”

중앙일보 2020.07.28 22:28
마거릿 해리스 WHO 대변인. AP=연합뉴스

마거릿 해리스 WHO 대변인. AP=연합뉴스

 
세계보건기구(WHO)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계절을 타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28일(현지시간) APF 통신에 따르면 마거릿 해리스 WHO 대변인은 이날 유엔 제네바 사무소의 정례 화상 브리핑에서 코로나19 피해가 큰 두 국가의 경우 현재 계절이 다르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누적 확진자가 440만명으로 가장 큰 타격을 입은 미국은 한여름이지만, 확진자가 240만명인 2위 브라질은 지금 겨울이라는 것이다.
 
또한 해리스 대변인은 코로나19가 비록 호흡기 바이러스이기는 하지만 계절성을 띠었던 다른 호흡기 바이러스와 다른 특징을 보인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사회적 거리 두기와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을 당부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