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스코, 기업시민헌장 1주년 맞아 실천가이드 선포

중앙일보 2020.07.28 10:23
포스코센터에서 열린 '기업시민헌장 미디어 아트' 제막식 행사에서 최정우(오른쪽) 포스코 회장이 이이남 작가에게 기업시민헌장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 포스코

포스코센터에서 열린 '기업시민헌장 미디어 아트' 제막식 행사에서 최정우(오른쪽) 포스코 회장이 이이남 작가에게 기업시민헌장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 포스코

2018년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선포한 포스코가 지난 2년간 기업시민 발자취를 점검하고 100년 기업으로 지속 성장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기업시민 실천가이드(CCMS·Corporate Citizenship Management Standards)’를 발표했다.
 
포스코는 28일 ‘2020년 상반기 기업시민 전략회의’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실천가이드를 내놨다. 이날 회의는 서울·포항·광양 등 국내 사업장과 전 세계 해외법인에서도 영상을 통해 참여했다. 포스코 임원과 그룹사 대표이사, 해외법인장 등 100여명이 6대 기업시민 대표사업과 그룹사·해외법인 주요활동, 그간 성과와 향후 추진전략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기업시민 경영이념이 실질적인 가이드가 되도록 기획·재무, 생산, 마케팅, 구매, 연구·개발(R&D) 등 업무를 총 13개의 모듈로 분류했다. 임원부터 직원까지 참여한 토론을 거쳐 모듈별 미션 사례, 배경과 가이드 등을 담았다.
 
앞서 포스코는 기업시민 경영이념 선포 1주년인 지난해 7월엔 기업시민헌장을 선포했다. 올해엔 구체적인 실천방안을 담아 가이드를 마련한 것이다. 포스코 측은 “모든 업무와 일상에서 임직원이 기업시민 이념을 실천하고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행동과 의사결정 기준을 제시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이날 기업시민헌장을 미디어 아트로 제작한 작품 제막식도 진행했다. 세계적 미디어 아티스트인 이이남 작가가 만든 ‘기업시민, 공존을 위한 빛’은 헌장 제정일인 7월 25일의 의미를 담았다. 작품은 7.25m 높이에서 쏟아지는 쇳물을 통해 완성돼 가는 기업시민헌장을 보여준다고 포스코 측은 설명했다.
 
포스코 최정우 회장은  “상반기 기업시민 전략회의를 통해 지난 2년간 포스코가 걸어온 기업시민의 발자취를 점검해보고,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경영환경을 기업시민 실천과 성과창출을 통해 극복하자”고 말했다.
 
이동현 기자 offramp@joongang.co.kr
 

관련기사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