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재명 "저탄소·안전 등 경기도형 뉴딜에 5조3842억 투자"

중앙일보 2020.07.27 15:42
27일 경기도청 신관 3층에서 진행된 경기도형 뉴딜정책 추진단 현판식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원영 민간 공동위원장(왼쪽 두 번째), 김선우 민간위원장(오른쪽) 등이 현판 제막을 하고 있다. 경기도 제공, 연합뉴스

27일 경기도청 신관 3층에서 진행된 경기도형 뉴딜정책 추진단 현판식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원영 민간 공동위원장(왼쪽 두 번째), 김선우 민간위원장(오른쪽) 등이 현판 제막을 하고 있다. 경기도 제공, 연합뉴스

 2022년까지 5조3842억원. 경기도가 코로나19 극복과 4차산업혁명 시대 대비를 위해 '경기도형 뉴딜 정책'에 투자할 금액이다. 경기도는 27일 경기도청에서 ‘경기도형 뉴딜 정책 추진단’이 현판식을 갖고 공식 출범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김선우 기술과 공유가치 대표, 이원영 수원대 교수, 이용철 행정2부지사, 최원용 경기도 기획조정실장, 김재용 정책공약수석 등이 참석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이날 인사말을 통해 “경기도형 뉴딜 정책을 통해 인간이 인간으로 존중받고 서로 연대하고 함께 손잡고 살아가는 공정한 세상, 대동 세상의 꿈을 앞당겼으면 좋겠다”며 “중앙정부에서 하고 있는 3대 뉴딜 정책이 실현되는 현장 가운데 가장 모범적인 사례를 만들어 주시기 바란다”고 격려했다.  
 
경기도형 뉴딜 정책 추진단은 경기도형 뉴딜 사업을 총괄하는 기구다. 추진단은 이용철 경기도 행정2부지사를 단장으로 김선우 기술과 공유가치 대표, 이원영 수원대 교수가 민간위원장을 맡고 있다. 경기도형 뉴딜정책 개발을 실질적으로 총괄해 온 최원용 경기도 기획조정실장과 함께 김재용 정책공약수석이 추진단을 같이 이끈다.
 
추진단은 8월 중으로 분야별 보고회를 갖고 10월부터 분야별로 추진상황을 점검하며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도는 앞서 지난 23일 경기도형 뉴딜 추진 계획을 발표하고 ‘데이터를 도민 품으로’, ‘저탄소, 도민과 함께’, ‘도민 삶의 안전망 구현’ 3개 분야에 9개 중점과제, 69개 주력사업에 2022년까지 총 5조3842천억 원(도비 1조 3310천억 원)을 투입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도는 디지털 분야에 2185억 원을, ‘저탄소’ 분야에 2조7905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경기도형 뉴딜정책의 핵심인 ‘안전 분야’에는 2조3752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이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경기도 뉴딜 정책, 공정한 세상으로의 전환을 선언합니다'라는 제목의 게시글을 올렸다. 그는 "코로나19와 글로벌 공급망 재편, 제4차 산업혁명은 우리의 일상을 송두리째 바꾸었다"며 "누구도 낙오되지 않고 모두가 상생할 수 있도록 디지털·그린·휴먼뉴딜 등 중심으로 하는 미래 전략이 필요하다"고 경기도 뉴딜 정책의 의의를 강조했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