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원희룡 “KBS 오보 배후에 중앙지검 검사? 사실이면 유착 아닌 공작”

중앙일보 2020.07.27 11:56
원희룡 제주지사. 뉴시스

원희룡 제주지사. 뉴시스

원희룡 제주지사가 27일 윤석열 검찰총장을 향해 “특임검사를 임명해 ‘권언유착’ 사건에 대한 수사를 즉각 지시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원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이번 KBS 오보의 배후에 정말로 서울중앙지검 검사가 있다면 이건 유착이 아니라 공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한동훈 검사장과 이동재 채널A 전 기자의 ‘검언유착’ 의혹 관련 오보를 낸 KBS 측에 잘못된 내용을 전달한 인물이 중앙지검 핵심 간부일 가능성이 있다는 언론 보도를 언급한 것이다.
 
원 지사는 “정권이 MBC를 동원해 벌인 공작이라는 한동훈 검사장의 주장이 KBS 사태로 사실로 입증되고 있다”며 “권언유착의 사악한 민낯이 드러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만약 권언유착이 사실로 드러나면 문재인 대통령은 사과하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을 즉각 해임해야 한다”며 “KBS 양승동 사장과 관계자도 모두 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관련기사

이와 관련해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도 페이스북을 통해 “정작 더러운 유착은 윤석열 검찰과 채널A 사이가 아니라 이성윤 중앙지검과 KBs 사이에 존재한 것으로 밝혀지는 상황”이라며 “이 보도가 사실이라면 파장이 엄청 커질 것”이라고 비판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