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그게머니

요식업 할인 된다더니 빵집은 안 된다? 카드 할인의 비밀

중앙일보 2020.07.25 06:00
직장인 A씨는 동네 카페를 즐겨 찾습니다. 며칠 전 개업한 집 앞 카페에서 커피전문점 할인 카드로 결제했는데 카드사에서는 "결제하신 가맹점은 할인 대상이 아니"라고 하네요. 커피전문점이라면 어디든 할인을 받을 수 있다고 안내를 받았던 A씨는 당황스러워합니다. A씨가 카드 할인을 못 받은 이유는 무엇일까요? 카드사 할인의 비밀, 그게머니에서 정리해드리겠습니다.
셔터스톡

셔터스톡

#카페=커피전문점?

=모든 카페가 '커피전문점'으로 분류되는 것은 아니다. 커피를 파는 가게라도 주력 상품이 디저트나 아이스크림이라면 제과점 또는 아이스크림전문점으로 분류될 수 있고, 주류 판매 여부에 따라 일반음식점으로 분류될 수도 있다. 빵집도 마찬가지로 일반음식점·기타음식점·제과점 등등 다양한 업종 분류에 속한다. 
 
=어떤 가맹점을 어떤 업종에 넣을 것인지는 카드사가 결정한다. 신규 개업한 가게 주인이 카드사에 가맹점 등록을 할 때 사업자등록증을 제출해야 하는데, 이때 신청서에 상호·업태·주력 상품 등을 기재하게 돼 있다. 카드사는 이 신청서를 보고 업종을 분류하는데 그 기준은 카드사마다 천차만별이다. 똑같은 빵집이라도 신한카드는 일반음식점으로 보고, 국민카드는 제과전문점으로 볼 수 있다는 뜻이다. 
 

#커피 할인 못 받은 이유 

=A씨가 커피 할인을 받지 못한 것은 방문한 카페가 '일반음식점'으로 등록돼 있었기 때문이다. 일례로 롯데 '라이킷펀' 카드는 스타벅스, 엔젤리너스 같은 대형 커피체인점 뿐 아닌 일반 커피전문점에서도 할인을 해주는데 이때 매출전표 업종란에 '커피전문점'이라고 찍혀야만 할인을 받을 수 있다. 겉보기에 다를 바 없는 카페라도 카드사 자체 업종 분류 기준에 따라 '제과점' '일반대중음식' '일반음식점'으로 분류된다면 할인 대상이 아니다. 
신한카드 '가맹점찾기' 서비스를 이용해 서울 서대문구에 있는 떡볶이 가게를 찾았다. 비슷한 분식집이지만 업종 분류는 한식·식품잡화·농가공산품으로 제각각이다.

신한카드 '가맹점찾기' 서비스를 이용해 서울 서대문구에 있는 떡볶이 가게를 찾았다. 비슷한 분식집이지만 업종 분류는 한식·식품잡화·농가공산품으로 제각각이다.

=점심시간에 요식 업종에서 할인을 제공하는 하나 ‘모두의쇼핑’ 카드도 마찬가지다. 일반음식점·일식전문점·중식전문점·양식전문점 등 대부분 요식업종에서 할인이 가능하지만 제과점·아이스크림전문점·커피전문점과 호텔이나 백화점 내 입점한 식당에서는 할인을 받을 수 없다. 스타벅스나 파리바게트 같은 커피·제과 체인점도 할인 대상이 아니다.

 

#할인되는지 미리 확인하려면 

=카드 결제 전 할인 가능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서는 카드사 홈페이지 ‘가맹점 찾기’ 서비스에 접속해 상호를 검색하면 된다. 이렇게 업종 카테고리를 확인하고 카드사에 직접 할인 적용 업종인지 확인하는 편이 가장 확실하다.
 
=일부 카드사는 상호만으로는 업종 조회가 불가능하다. 사업자 번호를 입력하게 돼 있기 때문이다. 소비자가 동네 카페 사업자 번호까지 일일이 알 수 없으니 일단 카드를 긁어 매출 전표에 나온 업종 코드를 확인하는 것도 방법이다. 할인 업종이 아닌 경우 결제 취소 후 다른 카드로 재결제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하지만 사업자 번호를 물어보고 카드사에 접속해서 업종 검색을 하는 것보다는 빠르다. 매출 전표(업종 정보)는 카드사 앱에서 '이용내역조회' 메뉴를 클릭하면 볼 수 있다. 
 
=한 카드사 관계자는 "업종 분류가 예상과 달라 할인을 못 받았다는 고객들이 있어 카드 상품을 설계할 때 최대한 다양한 업종을 포괄하도록 하고 있다"며 "상품 안내장에 나오는 할인 기준과 카드 업종 기준을 꼼꼼히 읽고 가맹점 검색 서비스를 활용한다면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지유 기자  

관련기사

기자 정보
홍지유 홍지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