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한안전교육협회, LG전자 청주공장에 ‘산업 안전체험관’ 설립

중앙일보 2020.07.24 17:29
대한안전교육협회(대표 정성호, 이하 협회)가 산업 안전체험관 구축을 통해 근로자 안전의식 고취 및 산업재해 예방에 나선다.
 
협회는 LG전자 청주공장에 ‘산업 안전체험관’을 설립, 기존 교육의 한계를 극복한 현장 맞춤형 ‘산업 안전체험관’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충청북도 청주시에 소재한 LG전자 산업 안전체험관은 연면적 51.471㎡ 규모로, 생산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안전사고를 방지하고, 작업자들의 안전의식을 고취하기 위한 목적으로 건립됐다.
 
이곳에서는 ▲위험예지 훈련 체험 ▲VR 체험 ▲계단 핸드레일 안전체험 ▲롤러 협착 체험 ▲회전체 감김 체험 ▲LOTO 체험 ▲CPR 및 AED 체험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실제 현장에서의 안전 행동요령을 습득할 수 있는 생생한 교육이 실시된다.
 
협회는 임직원을 대상으로 안전교육을 실시, 나아가 관리감독자를 대상으로 산업재해교육, 응급처치 교육, 화재대피 교육, 생활안전교육 등 주제별 안전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협회 정성호 대표는 “크고 작은 산업재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산업안전의식을 고취하고 대응능력을 고취할 수 있는 교육이 매우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협회가 보유한 역량을 바탕으로 실질적으로 안전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안전체험관 구축을 지속적으로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협회는 2018년부터 지속적으로 체험자에 맞는 안전체험관 구축 및 관리감독자 교육까지 전반적인 안전교육 환경을 제공해오고 있으며, 최근에는 통영 충무초 및 유달 학생수련원 등 학생을 대상으로 한 재난 안전체험관을 구축했으며, SK하이닉스 및 한국 도로공사 등 기업 맞춤형 안전체험관을 구축하기도 했다.
 
또한 협회는 오는 8월부터 서울과기대에 구축한 ‘가상 재난안전체험관’에서 임직원과 전교생, 지역민들을 대상으로 안전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