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침 새는' 비말차단마스크 ... 3개 제품 회수·폐기

중앙일보 2020.07.09 17:57
이미지는 기사와 직접적 연관이 없습니다.[중앙포토]

이미지는 기사와 직접적 연관이 없습니다.[중앙포토]

비말차단용 마스크 3개 제품의 침방울 차단 기능이 떨어지는 것으로 확인돼 회수·폐기된다.

 
차단 기능을 확인하는 액체저항성 시험에서 마스크 접합 부위에서 물이 새는 현상이 발견됐기 때문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유통 중인 35개 업체, 56개의 비말차단용 마스크(접이형 40개·평판형 16개)를 시험한 결과 3개 제품이 부적합하다는 판정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부적합 제품은 주식회사제이피씨의 ^이지팜프레쉬케어마스크(KF-AD)(대형)(흰색) ^이지팜이지에어마스크(KF-AD)(대형)(흰색), ㈜피앤티디의 ^웰킵스언택트마스크(KF-AD)(대형)이다.
 
이 제품은 허가 땐 기준을 충족했다. 그러나 허가 후 마스크 생산과정에서 마스크 본체와 상·하 날개가 적절하게 접합되지 않아 물이 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접합부위를 빼면 적합한 것으로 드러나 필터 등 원자재의 문제는 아닌 것으로 조사됐다.  
 
식약처는 부적합 제품을 생산·유통한 2개 업체에 대해 제조업무정지 처분을 내리고 공정 개선을 지시했다. 또 부적합 제품에 대한 회수·폐기를 조치할 계획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해당 업체는 소비자 안심을 위해 부적합 제조번호 외 제품 전체에 대한 회수·폐기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구매한 제품에 대해 해당 업체 고객센터를 통해 교환·환불 등을 안내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