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콘텐츠 분야 국내 최대 규모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회 SPP 2020 개최

중앙일보 2020.07.09 14:35
서울시와 중소기업지원기관 SBA(서울산업진흥원, 대표이사 장영승)가 대규모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회 국제콘텐츠마켓 SPP 2020을 13일부터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서울시와 중소기업지원기관 SBA가 국내 콘텐츠 산업의 해외진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는 국제콘텐츠마켓 SPP가 7월 13일(월)부터 8월 14일(금)까지 개최한다. 올해로 20회를 맞는 SPP 2020은 대규모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회 형태로 진행된다.  
 
SPP 2020에는 중국, 동남아시아, 홍콩, 대만, 일본, 미주, 러시아, 유럽, 중동 등 32개국 317개사 바이어와 258개사 셀러들이 참가 등록을 완료했으며, 지난 6일부터 온라인 사전 매칭을 실시했다. 현재까지 약 1,000건의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 사전 매칭이 진행되어 13일부터 온라인 화상회의 프로그램을 통해 순차적으로 상담이 실시될 예정이다.  
 
매칭된 온라인 상담에는 전문 모더레이터가 투입된다. 모더레이터들은 미팅 전 스케줄링부터 바이어 노쇼 대응 관리, 상담 종료 후에는 다음 상담을 위한 안내까지 원스톱으로 개별 온라인 상담을 도울 방침이다.  
 
또한 개별 사무실에서 화상회의 진행이 어려운 기업들을 위해 오프라인 개별 상담부스를 운영해 밀착 지원한다. 여건 상 조용한 온라인 상담환경 조성이 어렵거나, 화상회의가 생소한 기업들은 서울 파트너스하우스(용산구 한남동)에서 통역사와 모더레이터가 상주한 오프라인 개별 상담부스를 이용할 수 있다.  
 
오프라인 개별 상담 부스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련 규정을 준수해 최고 강도 방역시스템이 가동될 예정이다.
 
지난해에 이어 The Walt Disney(싱가포르), 미국 Lion Forge Animation, 중국 Alibaba Group, Viacom China, 필리핀 ABS-CBN, 영국 Aardman, 러시아 CLS MEDIA 등 대형 바이어들이 대거 참가하며, 해외 콘텐츠 유통 에이전시를 비롯한 투자사들의 참가 비중도 높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해외 판로가 위축된 국내 콘텐츠 기업과 에이전시 파트너와 투자처를 찾는 셀러들에게 새로운 동력으로 작용될 전망이다.  
 
SBA 박보경 서울애니메이션센터장은 “이번 국제콘텐츠 마켓 SPP 2020은 SPP 비즈매칭 플랫폼을 토대로 한 국내 최대 규모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회다”라며 “코로나19 글로벌 확산의 위기를 극복하며, 국내 콘텐츠 기업에게 새로운 해외진출 판로를 마련하기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SPP 2020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회는 SPP홈페이지에서 콘텐츠 제작사, 유통사, 투자사라면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