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건설 & 부동산] 희소가치 큰 남산조망·초역세권 소형오피스텔

중앙일보 2020.06.30 00:05 주말섹션 6면 지면보기
서울시 종로구 효제동에 오피스텔 ‘센트럴시티 대학로’(조감도)가 분양 중이다. 전체 지하 3층~지상 11층 규모로 전용면적 17.57·17.82㎡ 오피스텔 106실과 근린생활 시설로 구성됐다. 이 오피스텔이 들어서는 대학로 일대는 4호선 혜화역을 걸어서 이용이 가능해 문화생활을 편리하게 누릴 수 있다. 여기에다 종로 주요업무지구가 10분 이내 거리에 있어 출퇴근이 쉽다. 이와 함께 동국대·성균관대·한성대·서울여대 등 인근 대학의 학생·교직원과 서울대학교병원·백병원·강북성심병원 등 대형병원 종사자들을 배후수요로 품고 있다. 특히 서울대학교병원 인근은 현대그룹 본사 등 다수의 대기업이 위치해 있다. 때문에 워라밸을 중시하는 요즘 직장인들의 직주근접 수요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마로니에공원·낙산공원·종묘광장공원 등이 단지와 가깝고 창덕궁·창경궁·익선동 한옥거리·청계천 헌책방거리 등이 도보 거리에 있다.
 

센트럴시티 대학로

주변의 다양한 개발호재도 눈길을 끈다. 노후화된 도심 지역재개발사업과 서울 도시정비사업 등이 진행 중이며, 서울 도심의 최대 재개발 사업인 세운재정비사업도 본궤도에 올랐다. 전 호실 LG IoT 스마트홈 시스템이 적용되며, 홈네트워크 시스템과 최첨단 보안시스템을 갖춘다. 또 다용도 수납시스템과 토털 환기 시스템, 에어컨 냉매배관 매립 등이 제공된다. 문의 1566-0828
 
 
심영운 기자 sim.youngwoon@joinsland.com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