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과거 사진 지워줄게' 전 여친 유인해 성폭행한 20대男 구속

중앙일보 2020.06.29 13:56
중앙포토

중앙포토

연인 시절 촬영한 불법촬영물을 지워주겠다며 전 여자친구를 유인해 성폭행하고 협박한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이 구속됐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특수협박 및 강간 혐의를 받는 주모(23)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지난 25일 발부받았으며, 조만간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할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관련기사

주씨는 지난 23일 전 여자친구 A씨에게 연인 시절 촬영한 나체사진을 지워주겠다며 강서구 화곡동에 있는 자신의 집으로 불러 성폭행을 저지른 혐의를 받는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주씨는 A씨와 사귈 때부터 불법 촬영과 데이트폭력을 일삼았다. 이별 뒤엔 영상을 빌미로 A씨와 지속적으로 연락했고, 지난 22일 오후에도 A씨를 불러내 성폭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사건 당일 맨발로 탈출한 피해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곧바로 주씨를 체포했다.
 
 
경찰은 수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A씨를 송치할 예정이다.
 

함민정 기자 ham.minju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