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8일 부산·경남 각 1명 추가확진…부산 확진자는 대전 환자와 접촉

중앙일보 2020.06.28 14:17
대전발(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세가 꺾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28일 오후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을 운영하는 대전 충남대병원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환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이 병원은 이날 응급실을 방문한 응급환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응급실이 전면 폐쇄됐다. 프리랜서 김성태

대전발(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세가 꺾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28일 오후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을 운영하는 대전 충남대병원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환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이 병원은 이날 응급실을 방문한 응급환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응급실이 전면 폐쇄됐다. 프리랜서 김성태

28일 부산·경남에서 각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 발생했다.
 

부산에서 28일 40대 남성 1명 추가확진
대전 105번 확진자와 직장에서 접촉해
경남 해외입국 30대 외국인 1명도 확진
8월 개최 예정 부산 바다축제 등 취소

부산시는 대전 105번 확진자와 충북의 한 공장에서 함께 근무하는 남성(46·해운대구)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이날 밝혔다. 이 남성은 27일 해운대보건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은 뒤 이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부산의 누적 확진자는 총 150명으로 늘었다.
 
이 남성은 충북에 있는 직장 동료인 대전 105번 확진자와 지난 25일 마지막으로 접촉한 뒤 부산 자택으로 내려와 진단검사를 받았다. 부산에 온 뒤 가족 외에는 별다른 접촉자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운대구는 40대 이 남성의 이동 경로 등 역학조사를 벌이는 한편 거주지 등을 소독하고 있다. 해운대구는 “추가 감염 우려가 있는 동선이 있으면 즉시 공개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부산에서는 감천항에 정박 중인 러시아 선박 두척에서 모두 19명의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했다. 이들은 부산의료원에서 입원치료를 받고 있다. 두 선박의 선원 42명 가운데 음성판정을 받은 선원 23명은 정박 중인 선박에 격리돼 있다. 이들 확진자는 부산시 통계가 아닌, 질병관리본부 통계로 잡힌다.   
 
대전발(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세가 꺾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28일 대전 중구에 위치한 충남대병원 응급실이 폐쇄되는 등 비상에 걸렸다. 이날 오후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을 운영하고 있는 이 병원 응급실을 방문한 응급환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응급실이 전면 폐쇄됐다. 프리랜서 김성태

대전발(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세가 꺾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28일 대전 중구에 위치한 충남대병원 응급실이 폐쇄되는 등 비상에 걸렸다. 이날 오후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을 운영하고 있는 이 병원 응급실을 방문한 응급환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응급실이 전면 폐쇄됐다. 프리랜서 김성태

경남에서도 일주일 만인 28일 코로나19 확진자가 1명 추가 발생했다. 양산에 거주지를 둔 키르기스스탄 국적 남성(36)이다. 이로써 경남 도내 누적 확진자는 130명으로 늘어났다.
 
이 남성은 지난 3월부터 키르기스스탄에 체류하다 26일 취업 목적으로 인천공항에 입국했다. 이어 광명역에서 해외입국자 전용 열차를 타고 울산역으로 이동한 뒤 울산에서 구급차를 타고 양산에 도착해 양산시보건소에서 검사를 받고 28일 오전 양성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이 남성을 코로나19 전담병원인 마산의료원으로 이송한 뒤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한편 전국 곳곳에서 코로나19 환자 발생이 수그러들지 않자 축제 등이 잇따라 취소되고 있다. 부산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8월 1일부터 5일까지 해운대해수욕장 등에서 열 예정이던 부산 바다 축제를 취소하기로 했다. 또 7월 말에서 9월 말로 한차례 연기했던 부산 국제 록 페스티벌도 취소하기로 했다.
 
부산시는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확산하고 있어 지역사회 감염 우려가 여전하다고 판단해 두 축제를 모두 취소한다”고 밝혔다.

 
부산=황선윤 기자 suyohw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