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공기업의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에 반대한다는 내용의 청와대 청원 게시물.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 캡처]

공기업의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에 반대한다는 내용의 청와대 청원 게시물.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 캡처]

 
지난 22일 인천국제공항공사가 협력업체 보안검색 요원 1900명을 공사의 직고용 형태로 정규직 전환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이에 공기업 입사를 준비하는 취준생들은 공개채용 기준에 맞춰 준비한 사람들에게 불공정한 상황 아니냐며 정규직 전환을 비판했는데요, 23일엔 청와대 국민청원에 인천공항공사의 정규직 전환 반대 청원이 올라오는 등 거센 반발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인생은 운이라고 하네요.” “누군 알바할 줄 몰라서 정규직 되겠다고 스펙 따고 학력 높여서 수십 대 일 경쟁하는 줄 아나?” “대학등록금 3000만원, 인국공 서류 통과 최소 토익 950을 위한 학원비와 노력, 학점을 따기 위해 눈물을 흘렸던 여러 날. 이 나라는 노력을 배신하는 나라다.” “누군가의 노력을 짓밟아 버리는 게 정의고 공정인가?” “기사 보니까 노력할 필요가 없다고 느껴지네요. 결국 이럴 거면 뭘 그렇게 따져서 뽑는 건데요?”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으로 공기업 공개채용 기준에 맞춰 준비한 사람들만 역차별당하는 것이 아니냐고 비판하는 취준생도 있습니다. “비정규직과 정규직의 입사 전형 자체가 하늘과 땅 차이. 거저 들어와 최고의 직장에 공짜로 정규직 된 거.” "똑같이 토익 900 이하는 탈락시키세요. 인국공이 공기업 중에서도 스펙 컷 탑인데 알바몬이 말이 됩니까." “이제부터 공부해서 정규직 되는 사람만 호구 되는 사회.” “공기업은 임금 나눠 먹기라 저렇게 대량 고용하면 당연히 채용 줄어든다.”  
 
일각에선 정규직 전환과 관련해 사실과 다르거나 과장된 부분이 있다고 주장합니다. “연봉 4% 정도 오르고 직급은 하위직급으로 따로 바뀌는 건데 무슨 사무직 5급으로 전환되는 것처럼 기사들 쏟아내네. 정규 공채랑은 전혀 겹치는 부분이 없는데 그냥 배 아파하는 엮이신 분들 많을 듯.” “기회가 줄어든다고요? 그렇게 문제 삼는 서교공은 2019년 1000명 채용했고 2020년에도 1000명 채용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한국도로공사는 2019년 7월에 400명 정규직 전환했는데 2019년 하반기 신규채용 규모는 82명이었습니다. 2018년 하반기의 80명보다 오히려 2명 늘었어요.” e글중심이 네티즌의 다양한 생각을 모았습니다.
 
* e글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 커뮤니티 글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 반말과 비속어가 있더라도 원문에 충실하기 위해 그대로 인용합니다.

 
* 어제의 e글중심 ▷ 논란의 '편의점 샛별이' ... 성인 웹툰의 가족 드라마 변신 가능할까?
#네이버
"그 사람들에게도 똑같이 시험 치게 하라. 어느 점수 이상이면 패스하게 시험이라도 치게 하라고. 나도 비정규직에서 정규직 되려고 엄청 나게 5년을 노력했다 이건 너무 허탈하다 정말."

ID 'sue9****'

#다음
"현장에서 알바로 경력 쌓은 거랑 그냥 다른 선택지일 뿐이잖아. 왜 공부하고 스펙 쌓는 게 더 우월하다고 생각하는 건데?"

ID '날고싶어' 

#인스티즈
"오히려 총액임금제라는 허들에 걸려서 아웃소싱 유인책으로 쓰이거나 신규인력 채용에 큰 문제가 생기겠지."

ID '익인161' 

#보배드림
"따로 바뀌는 건데 무슨 사무직 5급으로 전환되는 것 마냥 기사들 쏟아내네. 정규 공채랑은 전혀 겹치는 부분이 없는데 그냥 배 아파 하는 엮이신 분들 많을 듯."

ID 'whoau' 

#네이버
"그럼 정규직을 전환하지 말고 공개채용해라. 다 지원할 수 있게."

ID 'godc****'

#다음
토익 보는 취준생들이 준비 하는 직종과 전혀 상관없는 직종임."

ID '수신전송' 


이소현 인턴기자
지금 커뮤니티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이슈들입니다. 제목을 클릭하면 원글로 이동합니다.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