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정은, 대남 군사행동계획 보류…중앙군사위 예비회의서 결정

중앙일보 2020.06.24 06:09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조선중앙TV 캡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조선중앙TV 캡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7기 5차회의 예비회의를 주재하고 대남 군사행동 계획들을 보류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4일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7기 5차회의 예비회의가 화상회의로 6월 23일 진행되었다"며 "조선로동당 위원장이시며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위원장이신 김정은 동지께서 회의를 사회하시였다"고 전했다. 
 
신문은 "예비회의에서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는 조성된 최근 정세를 평가하고 조선인민군 총참모부가 당중앙군사위원회 7기 5차회의에 제기한 대남 군사행동 계획들을 보류하였다"고 밝혔다. 
 
이어 "예비회의에서는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7기 5차회의에 상정시킬 주요 군사정책 토의안들을 심의하였다"며 "본회의에 제출할 보고 결정서들과 나라의 전쟁 억제력을 더욱 강화하기 위한 국가적 대책들을 반영한 여러 문건들을 연구하였다"고 덧붙였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