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북지역 유치원·초·중·고 22일부터 전교생 매일 등교 가능

중앙일보 2020.06.19 20:06
경북 지역의 유치원·초·중·고 및 특수·각종학교에서 오는 22일부터 전교생이 매일 등교할 수 있게 된다.

 
경북도교육청이 오는 9일부터 순차적으로 하는 온라인 개학을 앞두고 학생 1명당 1대씩 스마트 기기를 갖출 수 있게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연합뉴스

경북도교육청이 오는 9일부터 순차적으로 하는 온라인 개학을 앞두고 학생 1명당 1대씩 스마트 기기를 갖출 수 있게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연합뉴스

경북도교육청은 19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등교수업 운영방식 조정안을 발표했다.
 
조정안에 따르면 학교 내 밀집도 최소화를 위해 격일제와 격주제 등교수업을 운영한 학교(유치원)의 경우 학교 여건을 고려하고 구성원의 협의를 통해 전교생 매일 등교가 가능하다. 다만 지역 방역 상황에 따라 코로나19 환자가 급증하면 다시 격일·격주제 등교로 전환한다.
 
전교생 매일 등교로 변경하더라도 모든 학교는 감염병 예방을 위해 학년별 등교·급식·휴식 시간을 조정해 학년 간 동선을 분리하고 학생들을 분산시키려는 노력을 계속해야 한다. 아울러 접촉과 비말 감염 예방을 위해 지금처럼 모둠 활동과 이동 수업은 최소화한다.
 
임종식 경북도교육감은 "학교 현장의 어려움을 완화하고자 등교수업 운영 방식을 조정하지만, 학생의 안전이 최우선"이라며 "감염병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면서 학교가 학생들에게 가장 안전한 곳이 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