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H저축은행 신임 CEO에 최광수 전 농협자산관리 전무

중앙일보 2020.06.19 14:14
농협금융지주가 자회사 NH저축은행과 NH농협리츠운용의 최고경영자(CEO) 후보자 추천 절차를 완료했다.

최광수 NH저축은행 신임 대표이사 후보자와 서철수 NH농협리츠운용 대표. 농협금융

최광수 NH저축은행 신임 대표이사 후보자와 서철수 NH농협리츠운용 대표. 농협금융

 
농협금융지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19일 임추위를 열고 자회사인 NH저축은행 대표이사 후보로 최광수(59) 전(前)농협자산관리 전무를 추천했다고 밝혔다. 또 NH농협리츠운용 대표이사 후보로는 서철수(54) 현 대표를 재추천했다.  
 
임추위는 지난 달 14일 경영승계절차를 개시한 후 지난 한 달 동안 추천 절차를 진행한 결과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후보자들은 각 회사의 주주총회를 거쳐 최종 선임될 예정이며, 임기는 2년이다.
 
최 후보자는 농협대와 한국방송통신대를 졸업하고 세종대 석사와 수원대 박사를 수료했다. 1987년 농협중앙회에 입사해 경기영업본부장을 거쳐 2018년 2월부터 지난해 1월까지 농협자산관리 전무를 지냈다.
 
서 후보자는 한양대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 MBA 과정을 거쳐 건국대 부동산대학원을 졸업했다. 산업은행에 입사해 한국투자신탁운용 실물CIO를 거쳐 2018년 7월부터 농협리츠운용의 대표직을 맡고 있다.
 
성지원 기자 sung.jiw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