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양 포커스] 1차 완판 브랜드타운 완성작, 전매제한 1년

중앙일보 2020.06.19 00:05 주말섹션 2면 지면보기
포스코건설과 태영건설 컨소시엄이 경남 양산신도시 B5·B6·B7 블록에 시공하는 ‘사송 더샵 데시앙 2차’(투시도)의 견본주택을 19일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 전용면적 74~84㎡ 2084가구 규모의 대단지다.
 

사송 더샵 데시앙 2차

이 아파트가 들어서는 사송신도시는 양산시 사송리 일대 276만㎡의 부지에 조성되는 신도시다. 부산생활권을 공유할 수 있는 완성형 스마트 자족신도시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해 분양한 1차는 1712가구의 대단지인데도 최고 17.2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단지 앞에 복합커뮤니티시설이 2023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인근에 축구장 6.5배의 수변공원이 있다. 여기에다 부산까지 약 5분 만에 갈 수 있는 양산도시철도 내송역·사송역이 2024년 개통 예정이다.
 
단지 내부는 대부분 남향 위주로 설계해 채광을 극대화한다. 모든 세대가 4베이(일부 4.5베이) 판상형 구조로 통풍성이 좋고 발코니 확장도 쉽다. 조경은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의 조경팀이 참여해 사석원·청석원·반석원 등 테마파크 수준의 조경을 선보인다. 커뮤니티시설로 1차에는 없는 에듀센터가 조성되고 다목적실내체육관·피트니스·골프연습장·경로당·맘스카페·맘스스테이션·플레이클럽 등도 갖춘다. 단지 내 국공립어린이집도 문 열 예정이다. 지방 공공택지 전매제한 강화 전 마지막 분양 아파트다.
 
문의 055-366-4040
 
 
김영태 조인스랜드 기자 kim.youngta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