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민의당 "北 행태, 정상국가 포기한 것"

중앙일보 2020.06.16 17:43
16일 국민의당은 북한이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청사를 폭파한 것과 관련해 "일체의 대화와 타협을 거부하는 반이성적인 폭거"라는 비판 성명을 발표했다.  
안혜진 국민의당 대변인. 뉴스1

안혜진 국민의당 대변인. 뉴스1

안혜진 대변인은 "이러한 극단적이고 반이성적인 행태는 국제 사회 속에 정상국가가 되고자 하는 노력을 스스로 포기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안 대변인은 "도대체 언제까지 대한민국 국민은 비정상적인 국가의 야만적인 폭거에 떨며 살아야 하는가"라며 "정부가 북한에 대한 미련을 버리지 못한 채 순진한 대화와 유약한 타협의 모습만을 고수할 것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정부의 대북정책도 비판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