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벨벳, 유럽 시장 출시...글로벌 공략 본격화

중앙일보 2020.06.16 11:05
유럽에서 출시되는 LG벨벳. 사진 LG전자

유럽에서 출시되는 LG벨벳. 사진 LG전자

 
LG전자가 LG벨벳을 유럽에 출시하며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  
 
LG전자는 16일(현지시간) 독일에서 LG벨벳 온라인 공개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를 시작으로 22일 이탈리아, 다음달 스페인과 네덜란드 등 유럽 주요 국가에서 LG벨벳을 출시한다. 유럽뿐 아니라 북미와 중남미, 아시아 등 글로벌 주요 시장에도 순차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해외판 LG벨벳은 기존 7개 색상 외에도 오로라 실버, 뉴블랙 등 3개 색상이 추가된다. LG전자 관계자는 “국가별로 소비자 선호에 따라 다양한 색상을 선보이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LG전자는 LG벨벳의 강점인 디자인과 색감을 통해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는 계획이다.  
 
실제로 LG벨벳은 기존 스마트폰과 차별화한 디자인이 돋보인다는 평가다. 후면 카메라 3개와 플래시가 마치 물방울이 떨어지듯 세로로 배열됐으며, 제품 좌우에 곡면을 줘서 손에 착 감길 수 있게 ‘3D 아크 디자인’을 적용했다. 후면 글라스 아래는 머리카락 두께의 1/100 수준인 1㎛이하 간격으로 ‘광학 패턴’을 적용해 색감을 더 깊이 있고 입체감 있게 표현했다는 것이 LG전자의 설명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가 이어지고 있는 점을 감안, LG전자는 LG벨벳 출시와 마케팅을 비대면으로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LG전자 MC해외영업그룹 정수헌 부사장은 “LG 벨벳의 볼수록 만지고 싶은 디자인, 6.8형 풀비전 디스플레이,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능 등을 언택트 마케팅을 통해 많은 고객이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주영 기자 jang.jooyoung@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