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천 서부경찰서 소속 40대 경찰관 숨진 채 발견

중앙일보 2020.06.10 19:41
인천 관내 경찰서에서 40대 경찰관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로고

경찰로고

10일 인천 서부경찰서는 이날 오후 4시 50분께 인천시 서구 심곡동 서부경찰서 본관 3층 탈의실에서 해당 경찰서 교통과 소속 A(44) 경위가 숨져 있는 것을 동료 경찰관이 발견했다고 밝혔다.  
 
A경위는 당일 오후 2시께 은행에 다녀오겠다며 근무하던 사무실을 나섰다. 이후 A경위가 연락이 닿지 않자 동료 경찰관들이 찾으러 나섰고, 탈의실에서 A 경위를 발견했다.  
 
탈의실 내 침대에는 '경제적으로 힘들다'는 내용이 담긴 유서가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경위의 유서 내용을 토대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인을 조사 중이다.  
 
A 경위의 시신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부검할 계획이라고, 경찰 관계자는 밝혔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