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성화재배 AI와 함께하는 바둑 해설] 중국 2위 양딩신, 결승진출

중앙일보 2020.06.10 00:03 경제 7면 지면보기
〈4강전〉 ○·구쯔하오 9단 ●·양딩신 9단

 
장면 10

장면 10

장면 ⑩=구쯔하오는 결국 백1로 몰고 나갔다. 이 결정은 사실 오래전에 내려져 있었다. 흑대마가 약한데 끊어진 한 점을 버릴 수는 없다는 당위론이 강력하게 그를 휘감고 있었다. 망설이고 망설이면서도 어떻든 한 점을 움직이는 쪽으로 방향을 정했고 그를 위해 자잘한 손해를 감수했다. 이 와중에서 AI의 평가는 조금씩 나빠졌다. 이리하여 필연의 수순인 흑6이 떨어지는 순간 AI의 기대승률은 큰 폭으로 떨어져 20% 언저리를 기록했다. AI는 “흑6이 온 이상 대마는 공격이 안된다. 그렇다면 백1은 잘못된 수 아니냐”고 반문하는 듯 보였다.
 
실전진행1

실전진행1

◆실전진행1=패망선을 기어 넘는 백1은 비참하다. 그 사이 흑은 4를 두며 집 모양이 형성되고 있다. 6으로 연결하여 모든 후환이 사라졌다.
 
실전진행2

실전진행2

◆실전진행2=비세를 절감한 구쯔하오가 백1로 공격해 보지만 흑2와 교환되어 손해를 봤다. 5도 필사적인 공격이지만 역시 아무 성과가 없다. 차이는 더욱 벌어져 흑의 승률은 90%를 넘어섰다. 구쯔하오는 멋진 수를 많이 보여줬으나 졌다. 양딩신은 훌륭한 인내심으로 승리를 낚아챘다.  
 
박치문 바둑 칼럼니스트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