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천 옹진군, 재난취약계층 가스안전 위해 한국가스안전공사와 업무 협약

중앙일보 2020.06.09 16:39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관내 LPG사용 저소득가구 및 경로당을 대상으로 하는 가스 안전점검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하여, 9일 한국가스안전공사 인천지역본부(본부장 정행원)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군은 경제적 어려움과 시설 노후화 등 일상생활의 위험에 노출된 사회 취약계층의 사고 발생 요인을 사전에 차단하고 자칫 발생할 수 있는 대형사고를 방지하기 위하여 매년 기초생활 수급자를 대상으로 전문기관을 통해 전기 및 가스 안전점검을 실시 해왔으나, 올해부터는 재난 대응 안전망을 더 촘촘하게 구축하기 위하여 한국가스안전공사 인천지역본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안전점검과 현황조사, 안전한 가스 사용 및 시설 관리에 대한 교육과 홍보 등을 집중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협약을 통해 옹진군은 사업수행을 위한 사업비 조성, 점검대상 사전 안내 한국가스안전공사는 안전점검 및 현황조사, 교육 및 홍보, 사업 완료 보고 및 정산을 각각 담당하게 되며,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가스 안전사고를 예방함으로써 군민들의 안전한 생활을 보장하고 귀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의 안전 위해요소를 줄이기 위한 각종 안전 인프라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