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코아 부천점 아동복 매장 50대 직원 확진…9일 하루 휴점

중앙일보 2020.06.08 22:28
부천시보건소 선별진료소. 연합뉴스

부천시보건소 선별진료소. 연합뉴스

경기 부천의 한 아울렛 매장에서 일하는 50대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부천시는 인천시 남동구 만수동에 사는 A(51·부천 136번)씨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8일 밝혔다.  
 
A씨는 뉴코아 아울렛 부천점 4층 아동복 매장에서 최근까지 근무했으며, 두통 등 코로나19 증상이 발현돼 이날 오전 부천의 한 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A씨의 감염경로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방역 당국은 역학 조사를 통해 A씨의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
 
한편 뉴코아 아울렛을 운영하는 이랜드리테일은 이날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9일 하루 동안 임시 휴점한다고 공지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