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FEZ, 온라인 화상 투자설명회로 해외투자자들에 어필

중앙일보 2020.06.08 14:50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인해 국내외 투자유치 활동이 크게 위축돼 있는 가운데,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온라인 비대면 화상 투자설명회를 통해 해외 투자자에게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에 대한 투자 잠재력을 어필한다.
 
인천경제청은 한국시간으로 6월 9일부터 13일까지 개최되는 바이오 분야 세계 최대 행사인 미국 「BIO International Convention 2020」(약칭「BIO USA 2020」)에 참가한다고 8일 밝혔다.  
 
미국 바이오협회가 주최하는 「BIO USA 2020」는 매년 70개국 이상에서 헬스케어, 바이오, 제약, 생명과학 분야 글로벌기업, 연구소, 학계, 정부기관 관계자 등 1만7천명 이상이 참가해 세미나, 전시, 상담, 포럼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는 종합 컨벤션행사다.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현지 방문이 아닌 파트너링 플랫폼을 활용한 온라인 비대면 IR(Investor Relations : 투자설명회) 방식으로 전환돼 개최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머크, 존슨앤존슨, 애브비, 화이자 등 3천여개가 넘는 다국적 글로벌기업들이 참가하는 등 그 열기가 예년 못지않게 뜨거운 상황이다.
 
인천경제청은 이번 행사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공동 참가한다. 송도 G타워 미팅룸에서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각국의 기업·기관과 현지 접속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는 K-바이오 마케팅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단일도시 기준 세계 1위 규모의 바이오 의약품 생산능력을 자랑하는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를 적극 홍보함으로써 IFEZ가 최고의 바이오산업 인프라를 갖춘 투자 최적지이자 최상의 정주여건을 갖춘 국제도시임을 적극 알릴 방침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